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기상천외
  • 작게
  • 원본
  • 크게

‘페이스북 친구’가 남편의 숨겨둔 아내?

[기타] | 발행시간: 2012.03.12일 00:00
‘당신의 페이스북 친구 추천목록에 떠 있는 사람이 남편의 숨겨둔 또 다른 아내라면?’

페이스북으로 인한 사생활 침해 논란이 끊이질 않는 가운데 페이스북 때문에 이중 결혼 사실이 들통난 남편의 사연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페이스북이 관계를 맺는 역할뿐 아니라 관계를 끊는 데도 영향을 미친 것.

AP통신 등은 11일 페이스북의 친구 추천 서비스가 한 미국인 남성의 중복 결혼 사실을 밝혀냈다고 보도했다. 문제의 남성은 워싱턴주 피어스카운티에서 교도관으로 근무하고 있는 앨런 펄크(41). 펄크의 첫째 아내는 페이스북의 친구 추천 서비스 ‘알 수도 있는 사람(People You May Know)’을 통해 펄크의 둘째 아내의 페이스북에 접속했고 그가 남편 펄크와 함께 결혼기념일 웨딩케이크 곁에서 샴페인을 마시고 있는 사진을 목격했다.

이후 첫째 아내는 펄크와 만나 몇 번이나 “우리가 이혼했느냐”고 물었고 펄크는 “우리는 여전히 혼인한 상태”라고 말했다. 펄크는 첫째 아내와 2001년 결혼하고 8년 뒤 집을 나갔지만 이혼한 상태는 아니었다. 그는 지난해 12월 이름까지 오닐로 바꾸는 치밀함을 보인 뒤 둘째 아내와 결혼했다.

펄크는 아내의 고소로 인해 22일 피어스카운티 법정에 출두할 예정이다. 그러나 아직 이혼소송은 제기되지 않은 상태다. 피어스카운티의 검사 마크 린드키스트는 “펄크가 셋째 여성과 결혼할 수도 있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화일보 고서정기자 himsgo@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5%
10대 0%
20대 13%
30대 50%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5%
10대 0%
20대 0%
30대 13%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양보도 계획도 없이'…"트럼프식 외교 美 신뢰도 ↓"

'양보도 계획도 없이'…"트럼프식 외교 美 신뢰도 ↓"

WP "정상회담 취소, 북미관계 후퇴보다 더 큰 여파" 동맹국엔 부담…역내 긴장 고조 (서울=뉴스1) 정이나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다음달로 예정된 북미 정상회담을 취소한 것을 두고 단순히 북미 관계의 후퇴보다 더 큰 여파가 있을 수 있다는 분석이 나

세계 정상들, 북미회담 취소 “안타깝다” 한목소리

세계 정상들, 북미회담 취소 “안타깝다” 한목소리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24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6월 12일로 예정된 북미정상회담을 취소하자 세계 정상들은 하나같이 “안타깝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고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전했다. 한국의 문재인 대통령은 “매우 당황스럽다

불법모금에 대한 인식 제고하자

불법모금에 대한 인식 제고하자

첫째, 해외 회사의 명의로 이른바 해외 재테크 투자, 황금, 선물(期货) 등 대상을 허구로 선전하거나 해외 고급 호텔에서 투자설명회를 개최하는 경우. 둘째, 외국인의 명의로 국내에 개설된 수금구좌로 투자인의 투자금을 받는 경우. 셋째, 회사사이트 등록지, 서버 소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