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리승우 울린” 조선축구, 유럽류학파의 비밀?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4.09.22일 08:45
조선축구는 무섭게 성장



조선에도 유럽 류학파가 있다. 바르셀로나 듀오를 봉쇄한 자신감도 여기에서 나왔다.

한국은 12년만에 아시아축구련맹(AFC) 16세 이하(U-16)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노리고있었다. 가능성은 크게 보였다. “특급 유망주” 리승우(16살)와 장결희(16살, 이상 바르셀로나)가 공격진에 버티고있었고 수비에는 K리그 유스팀에서 차근차근 성장한 이들이 있었다. 5경기에서 15꼴을 넣고 2꼴만 내주는 완벽한 대회를 치렀다. 그러나 조선은 만만치 않았다. 다소 과격했지만 기술도 겸비한 선수들이였다. 조선은 20일 타이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의 AFC U-16 챔피언십 결승에서 2대1 역전승을 챙겼다. 2010년 이후 이 대회에서 두번째 우승이다.

조선의 16세 대표는 김정은(30살)이 집권한 뒤 심혈을 기울인 팀이다. 스페인 축구에 정통한 관계자는 “조선이 지난 2012년말부터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선수 10여명을 류학보냈다”며 “년령대는 10세에서 18세까지 다양하다. 공격쪽에 재능있는 선수들이 많다”고 전했다. 실제로 이번 16세 대표팀의 공격 주축은 스페인 류학파였다. 마르셀 재단을 통해서 스페인 축구 류학을 떠난 선수중 이번에 3명이 16세 대표팀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전에서 동점꼴을 넣은 한광성(16살)과 역전꼴을 꽂은 최성혁(16살)이 마르셀재단출신이다. 여기에 최전방에서 끊임없이 한국을 괴롭힌 정창범(16살)까지 스페인 류학파이다.

수비는 이딸리아에서 배웠다. 수비형 미드필더로 나온 김의범과 중앙 수비수 김위성, 왼쪽 수비수 최진남은 모두 이딸리아 류학파이다. 특히 김위성은 로련한 수비로 리승우의 돌파를 잘 막아냈다. 조선의 연광무감독은 “이번 대표팀의 주축이 대부분 유럽에서 뛰였다. 훌륭한 선수들이 많다”며 “한국의 10번(리승우)은 특별한 재능이 있다. 전반전에 우리 선수들이 고전했지만 후반에는 경험을 살려 잘 막아냈다”고 평가했다.

조선 국내파도 체계적으로 성장했다. 스페인에 정통한 관계자는 “조선은 평양에 직접 코치를 데려가 유망주를 육성하고있다. 실제로 마르셀 재단에서 코치를 파견했다”고 전했다. 이는 연광무감독도 확인해줬다. 연 감독은 “경애하는 장군님(김정은)이 평양에 국제축구학교를 세우셨다. 외국인 코치를 데려와 어린 년령대부터 교육하고있다”며 “이번 대회에 나온 선수들이 1기 선수들이다. 체계적으로 성장한 선수들이 있어서 우승할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동안 조선축구는 우물안 개구리라는 평가를 받아왔다. 몇몇 선수들이 유럽과 일본에서 뛰였지만 어린 선수들이 나가는것은 막아왔다. 그러나 김정은이 집권한 이후 상황이 바뀌였고 적극적으로 류학파를 지원해주고있다. 스페인측 관계자는 “마르셀 재단에 류학온 선수들은 원래 1년만 있을 예정이였지만 기간이 늘어난것 같다”고 귀띔했다. 선진축구를 받아들이고 여기에 특유의 정신력까지 갖춘 조선축구는 무섭게 성장하고있다.

외신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67%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위니아만도 공식대리점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매일 야금야금 살 빼는 법 5

매일 야금야금 살 빼는 법 5

다이어트를 할 때 영양소가 골고루 포함된 식사를 하면 굳이 칼로리(열량)를 계산하지 않아도 살이 빠질 수 있다. 과하게 칼로리를 따지다 보면 오히려 역효과가 나는 경우도 많기 때문이다. 그런데도 식단 조절 때문에 칼로리는 여전히 고려해야할 요소다. 하지만 매번

올해의 컬러, ‘울트라 바이올렛’ 어떻게 입지?

올해의 컬러, ‘울트라 바이올렛’ 어떻게 입지?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매년 봄과 가을이면 미국 색채 전문 기업 ‘팬톤’에서 ‘올해의 컬러’를 발표한다. 올해 선정된 팬톤의 컬러는 ‘울트라 바이올렛’ 이다. 고귀함과 화려함을 상징하는 보라색은 빨강과 파랑이 섞여 더 특별하고 매혹적인 분위기를 느끼게 한다. 그

‘즐거운 춘제’ 중동부유럽 5개국 순회공연 보스니아서 개막

‘즐거운 춘제’ 중동부유럽 5개국 순회공연 보스니아서 개막

1월18일,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의 모스타르에서 베이징 무용학원 청년 무용단의 배우들이 무형문화유산 연구 창작 무용극 ‘나·정(儺·情)’을 공연하고 있다. ‘즐거운 춘제’ 행사가 18일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의 남부도시 모스타르에서 최초로 상연됐다. 중국 베이징에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