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IT/과학 > 휴대폰/통신
  • 작게
  • 원본
  • 크게

최대 320GB 용량 슈퍼 스마트폰 등장

[기타] | 발행시간: 2015.01.07일 16:12
(지디넷코리아=조재환 기자) 삼성전자와 애플의 스마트폰 저장용량을 뛰어넘는 스마트폰이 6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2015에서 공개됐다.

미국 유타주에 본사를 둔 스마트폰 제조 스타트업 세이거스(Saygus)는 이날 CES에서 V2 스마트폰을 소개했다.

주목할 것은 V2의 저장용량이다. V2는 64GB 내장 메모리와 두 개의 마이크로SDXC 슬롯을 제공해 기기의 저장용량을 최대 320GB까지 끌어올릴 수 있다. 애플의 아이폰은 별도 슬롯 없이 최대 128GB 용량의 모델을 판매하며 삼성의 갤럭시 노트4는 기본 32GB 내장 메모리와 최대 64GB까지 늘릴 수 있는 외장 메모리 슬롯을 제공한다.



▲ 일명 `슈퍼폰`이라 불리는 세이거스 V2<사진=씨넷>

V2에는 2.5GHz 쿼드코어 스냅드래곤 프로세서, 3GB 램, 5인치 1080p 풀 HD 디스플레이를 갖췄으며 안드로이드 4.4.4 킷캣 OS로 구동된다. 2100만 화소 후면 카메라와 1300만 화소 전면 카메라가 탑재됐다. V2의 전후방 카메라는 흔들림 방지 OIS 기능이 내장됐다. 또 4,600mAh 용량 배터리와 배터리 절약 칩도 탑재돼 여느 스마트폰 부럽지 않는 스펙을 자랑한다. 삼성 갤럭시노트 4 표준 배터리 용량은 3,220mAh다.



▲ 2100만화소 후방 카메라가 탑재된 세이거스 V2 뒷면 <사진=씨넷>

세이거스 측은 V2 자체를 ‘슈퍼폰’이라고 소개한다. 세이거스 관계자는 “스마트폰의 새로운 시대를 만들어내기 위해 이 스마트폰을 만들었다”며 “특히 미디어 업계 종사자들은 V2가 유용할 것”이라고 자부했다.

세이거스는 V2로 올해 CES 무선 핸드셋 부분에서 혁신상을 수상했다. V2는 이번달 미국을 중심으로 사전예약판매를 실시한 후 올해 초에 제품을 본격적으로 생산할 예정이다. 세이거스는 V2의 정확한 가격을 밝히지 않았다.


조재환 기자 (jaehwan.cho@zdnet.co.kr)

ZDNet Korea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2020년 열쇠 없는 자동차 상용화

2020년 열쇠 없는 자동차 상용화

오는 2020년부터 ‘열쇠 없는 자동차’가 상용화 된다. 스마트폰으로 차문을 열고 시동까지 걸 수 있는 플랫폼 경쟁에 불이 붙으며 기술 현실화 속도가 빨라지고 있다. 열쇠 없는 자동차는 단순히 개인 운전자 편의성만 높이는 것이 아니다. 기술 확보 시 차량 공유·렌터

내 집 마련’이 가장 어려운 도시

내 집 마련’이 가장 어려운 도시

하문시 주택 일전 표준순위도시연구원에서는 2017년 중국 주택구입 스트레스 지수 순위를 발표, 복건성 하문시가 ‘내 집 마련’이 가장 어려운 도시 1위로 밝혀졌다. 2017년을 시작으로 올해 두번째로 발표된 도시 주택구입 스트레스 지수 순위는 중국 각 도시의 ㎡당

주택구매 방법 5가지

주택구매 방법 5가지

첫째, 집을 구매할 때 신중해야 하고 일시적인 충동으로 구매를 하지 말며 과소비를 하지 말아야 한다. 둘째, 주택의 지리적 위치가 매우 중요하다. 집구조, 채광, 건물방향, 교통출행, 생활 등 부대적 시설은 기본적인 조건이다. 또 주변환경, 물업관리도 매우 중요하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