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한민족 > 인물기업
  • 작게
  • 원본
  • 크게

절망을 희망으로 바꾼 진짜 사나이 김욱

[조글로미디어] | 발행시간: 2015.01.08일 10:30
인물이름 : 김욱

조선족 김욱(44) 씨가 2014년 한 해 동안 중국을 감동시킨 인물 후보에 올랐다.

중국 중앙텔레비전방송은 지난 2002년부터 매년 10명의 '감동 중국' 인물을 선정했다. 시대를 앞서가거나 사회 발전에 기여하거나 국민에게 감동을 준 인물들을 뽑아왔다.

'2014 감동 중국 추천선발위원회'는 지난해 말 27명의 후보를 선정해 현재 인터넷 투표(news.cntv.cn/special/gdzg2014/toupiao2014)를 진행하고 있다.

6일 현재 12만 1천여 명이 참여했고, 김욱 씨가 2만 2천여 표를 얻어 1위를 달리고 있다. 투표는 오는 31일 오후 2시 57분까지 진행된다.

후보 프로필에 따르면 김욱 씨는 20년 전 교통사고로 하반신이 마비됐다. 자살하려고도 생각했던 그는 부모가 사준 컴퓨터와 만나면서 절망을 희망으로 바꿔나갔다.

그는 2000년 연길시에 육룡컴퓨터양성학교를 세웠다. 그는 절망을 체험한 같은 처지의 장애인들에게는 컴퓨터를 무료로 가르쳤다. 어려운 환경에 놓인 학생에게도 학비를 절반밖에 받지 않았다. 지금까지 3천여 명의 장애인과 1만여 명의 불우 청소년에게 혜택을 줬다.

김 씨는 장애인들의 창업 본보기가 됐을 뿐만 아니라 이익의 사회 환원에도 앞장섰다. 해마다 명절이 되면 빈곤 가정을 찾아가 위로했고, 형편이 어려워 학교에 가지 못하는 학생이 있다는 보도가 나오면 즉시 달려가 학생을 보살펴줬다.

연변조선족자치주 장애인연합회 통계에 따르면, 김욱 씨가 빈곤 학생과 장애인들에게 내놓은 금품은 64만원에 달한다.

김욱 씨가 20년 전 사고 현장에서 다른 사람을 구하다가 교통사고를 당했다는 사연도 뒤늦게 알려져 감동을 주고 있다. 김 씨는 지금까지 그 사실을 한 번도 입 밖에 내지 않았다.

지난 2007년 '연변장애인애심협회'를 설립한 그는 예술양성센터와 장애인재활치료센터를 꾸려 1천800여 명의 장애인을 위해 봉사하고 있다. 2011년에는 '애심광천수공장'을 세워 장애인과 실업자 등 220여 명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다.

그는 '연변 특등노력 모범', '길림성노력 모범', '연변 10대 걸출 청년', '장애인 창업기준병' 등의 칭호를 받았고 '감동 길림 2014' 10대 인물 후보자에도 이름을 올렸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2%
10대 0%
20대 10%
30대 38%
40대 21%
50대 0%
60대 3%
70대 0%
여성 28%
10대 0%
20대 7%
30대 14%
40대 3%
50대 3%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가상화폐 폭락에… 중국 ‘채굴기 땡처리’ 급증

가상화폐 폭락에… 중국 ‘채굴기 땡처리’ 급증

정부의 규제 강화로 폐업 늘어나 무게로 일괄 판매 등 고철시장 호황 중국은 1년 전만 해도 ‘가상화폐 천국’으로 불렸다. 쓰촨(四川)ㆍ윈난(雲南)성과 네이멍구(內蒙古)ㆍ신장(新疆)위구르자치구 등 중국의 변방지역은 저렴한 전기료와 서늘한 기후로 전 세계 비트코인

일본 정부, 외국인 노동자 35만명 유입 법안 강행 통과

일본 정부, 외국인 노동자 35만명 유입 법안 강행 통과

출입국관리법 개정안 참의원 통과 예정 노동력 부족 현상에 새 체류 자격 추가 야당 강력 반발·보수파들조차 반대 일본 정부가 인구 감소로 인한 노동력 부족 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외국인 노동자 유입 확대를 뼈대로 한 출입국관리법을 개정했다. 자민당과 공명당은 8

캐나다 "'미국 요구'로 중국 화웨이 창업주 딸 체포"

캐나다 "'미국 요구'로 중국 화웨이 창업주 딸 체포"

[앵커] 캐나다 정부가 중국을 대표하는 통신 장비 업체 화웨이의 창업주 딸을 체포했다는 소식 앞서서도 여러차례 전해드렸습니다. 미국의 요청이 있었다는 것입니다. 미국과 중국이 무역 전쟁 휴전에 합의한지 1주일도 채 안된 상황에서 벌어진 일인데, 미국이 국가 안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