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자동차
  • 작게
  • 원본
  • 크게

토요타, GM 등 끊임없이 리콜, 美 자동차 소비 만족도 12년래 최저점으로 하락

[기타] | 발행시간: 2015.08.27일 11:33

(자료 사진)

[신화사 베이징 8월 27일] 중국 ‘경제참고보(經濟參考報)’에서 26일 보도한 데 따르면 최근 몇년간 토요타, GM 등 자동차 기업에 연이어 거대 규모 자동차 리콜 사건이 발생한 영향으로 미국 소비자들이 2015년 자동차에 대한 만족도가 연속 3년간 하락되어 2004년 이래의 최저점으로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조사기구에서 최신 발부한 미국 소비자 2015년 만족도 지수에 따르면 최근 몇년간 자동차 품질 문제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새 차종 가격 인상 등 요소가 소비자들이 산업 전체에 실망하게 했으며 만족도 점수는 지난해에 비해 4% 하락, 백점제로 가늠해보면 79점에 불과했다. 알아본 데 따르면 많은 품질 문제는 모두 치명적인 것이며 GM 자동차만 해도 최근 몇년간 시동 장치 결함으로 인해 124건의 사망사건을 빚어냈다. 새차종 가격이 인상한 것도 소비자들의 불만 정서가 증가되게 했다. 2010년 부터 자동차 가격이 해마다 인상되고 있으며 그 증폭이 11%에 달했다. 자동차 소비 사이트의 통계에 따르면 평균 대당 근 3.3만달러 인상된 셈이다.

자동차 리콜 수가 제2위를 차지한 기업은 토요타였다. 올해 총 8회, 800만대에 달하는 차량은 리콜 해 지난해 미국에서 리콜한 최고치 890만대에 육박한 수준이다. 토요타 자동차는 올해 미국에서 총 15회, 누적으로 450만대를 리콜했으며 지난해에는 총 24회, 600만대를 리콜했었다. (번역/신화망 한국어판)

출처 : 신화망 한국어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10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 미국산 대두 수입 27% 급감…세계 곡물시장 급변

중국, 미국산 대두 수입 27% 급감…세계 곡물시장 급변

중국의 미국산 대두(메주콩) 수입이 격감하면서 세계 곡물거래의 지형이 급변할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25일, 국가해관총서에 따르면 지난 3월 중국의 미국산 대두 수입량은 310만t으로서 전년보다 27% 급감한 반면 브라질산 대두는 233만t으로서 33%, 로씨야산 대두는

일하는 청춘들… 당신의 삼시 세끼는?

일하는 청춘들… 당신의 삼시 세끼는?

중국청년넷에 따르면 최근 20,30대 직장인과 대학생 2275명을 대상으로 ‘당신은 하루에 몇끼를 먹는가’는 설문조사를 진행하였는데 하루 평균 두끼를 먹는 인원이 전체의 58.8%로 가장 많았다. 세끼라고 밝힌 응답자는 30.1%에 불과했고 한끼라는 답도 9.1%에 달했다.

항암약 등 28가지 수입약품에 대한 관세 취소

항암약 등 28가지 수입약품에 대한 관세 취소

[북경=신화통신] 23일, 재정부에 따르면 5월 1일부터 우리 나라에서는 항암약을 망라한 28개 수입약품의 관세를 취소한다. 국외에서 생산하지 않는 안궁우황환 등 우리 나라 특산 약품과 부분적 생물 염기류약품 등 소수 품종외에 항암약을 망라한 절대 다수 수입약품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