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법률/정책
  • 작게
  • 원본
  • 크게

'한류방송 견제구' 中, 외국 방송프로의 수입 방영 규제 강화

[온바오] | 발행시간: 2016.06.20일 09:40

[온바오닷컴 ㅣ 강희주 기자] 중국 정부가 자국 내 해외 프로그램 방영에 대한 규제를 더욱 강화한다.

중국 현지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중국 국가신문출판광전총국(이하 광전총국, 사진)은 자국 프로그램의 자주혁신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최근 '라디오TV프로그램 자주혁신 업무 통지'를 발표했다.

통지에 따르면 광전총국은 해외 프로그램 수입 개선을 위해 판권구매를 통해 외국 프로그램을 방영하려는 중국 전역의 위성방송국은 반드시 2개월 전에 성(省)정부와 광전총국의 사전 심의·승인을 받아 통과해야만 해당 프로그램을 방영할 수 있다.

또한 모든 위성방송국은 기간 1년을 기준으로 황금시간대(오후 7시30분∼10시 30분)에 해외 판권 프로그램을 두 개 이상 방영할 수 없다.

그리고 중국 방송사 등이 외국기관과 협력해 만든 프로그램, 외국인을 주 제작자를 기용해 만든 프로그램, 외국인이 주요한 지도 역할을 해 만든 프로그램 등 중국에 완전한 지적재산권이 없는 프로그램들도 '판권 구매에 의한 외국방송'으로 분류한다.

이외에도 시즌제로 운영되는 리얼 예능 버라이어티는 한해 한번만 방영하도록 했다.

이같은 규제는 오는 7월 1일부터 시행된다.

근년 들어 한국 국내방송 프로그램 수입이 늘어나고 시청율 또한 급등한 점을 감안하면 광전총국의 규제는 한국 방송의 영향을 의식한 것으로 보인다. 중국 위성방송국들은 '아빠어디가', '런닝맨' 등 국내에서 인기리에 방송된 예능 프로그램을 수입, 방영해서 시청율 및 광고수익에서 큰 재미를 보았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60%
50대 4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대통령, 비서실장, 안보실장, 수석비서관, 행정관 등 16명 줄줄이 구속 / “국정 컨트롤타워 아닌 범죄단체”, “교도소 담장 위 청와대” 등 비아냥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15일 직권남용 혐의로 검찰에 구속되면서 박근혜정부 청와대 관계자 16명이 비리 혐의로 구속
1/3
위니아만도 공식대리점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대형 호화 카페리 ‘허셰윈강’호 운항 임박

대형 호화 카페리 ‘허셰윈강’호 운항 임박

12월16일, 대형 호화 카페리 ‘허셰윈강(和諧雲港)’호가 장쑤 롄위강 항구부두에 정박해 있다. 최근 장쑤 롄윈강항만그룹의 대형 호화 카페리 ‘허세윈강’호가 정식 교부돼 곧 중국과 한국을 오가는 해상 운영에 투입될 예정이다. 길이 196m, 폭 28.6m, 총 톤수 3.4만t,

중국 10월 미국 국채 보유액 84억 달러 증가

중국 10월 미국 국채 보유액 84억 달러 증가

[신화망 워싱턴 12월 17일](장위쥐안(江宇娟), 가오판(高攀) 기자) 미국 재무부가 15일 발표한 데이터에 따르면 9월 보유액 감소 후 10월 중국의 미국 국채 보유액이 84억 달러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데이터에 따르면 10월 중국이 보유한 미국 국채 규모는 1조1892

中, 2020년까지 인공지능 중점 분야서 국제적인 경쟁우세를 확보할 것을 제기

中, 2020년까지 인공지능 중점 분야서 국제적인 경쟁우세를 확보할 것을 제기

[신화망 베이징 12월 17일] (장신신(張辛欣) 기자) 기자가 14일 공업과 정보화부로부터 입수한 정보에 따르면, 공업과 정보화부가 인쇄 배포한 ‘차세대 인공지능 산업발전 3년 행동계획(2018-2020년)’에 산업화와 통합 응용을 중점으로 인공지능과 제조업의 심도 있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7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