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공항 수화물 처리 직원이 승객 짐에서 돈 '슬쩍'

[온바오] | 발행시간: 2016.07.30일 03:36

[앵커]

휴가철을 맞아 공항 이용하시는 분들 많을텐데, 짐 관리에 좀 더 신경 쓰셔야겠습니다.

공항에서 승객들의 짐을 비행기로 옮겨 싣던 직원이 상습적으로 승객 가방 안의 금품을 털다 꼬리가 잡혔습니다.

잠금장치가 없는 여행용 가방을 표적으로 삼았습니다.

김종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김해공항 수화물 처리장.

항공사 협력업체 직원이 컨베이어벨트를 따라 이동하는 짐 가운데 일부를 '달리'라고 부르는 운반 장치로 옮깁니다.

여기까지가 맡은 웬일인지 이 직원은 '달리'에 들어가 한참을 나오지 않습니다.

여행용 가방 지퍼를 열어 훔칠만한 게 있는지 찾고 있었던 겁니다.

[조현주 / 부산 강서경찰서 형사과 : 출국하는 비행기 수화물에 다른 항공사 작업자나 같은 업체 작업장 동료들이 없이 혼자 작업할 때 대부분 (손댔습니다.)]

최근 짐에 있던 돈과 화장품 등이 사라졌다는 승객 민원이 한 항공사에 잇따르면서 CCTV 확인 과정에 꼬리가 잡힌 이 직원.

지난 2월과 이번 달, 모두 10차례에 걸쳐 승객 짐에 손을 대 금품 550만 원 상당을 훔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훔친 돈은 모두 쓴 것으로 확인됐고 해당 항공사가 우선 피해 승객에게 보상할 방침입니다.

외부에 수납공간이 따로 있고 이렇게 쉽게 열리는 가방이 절도의 표적이 됐습니다.

별도의 잠금장치가 있는 가방은 표적이 되지 않았습니다.

가방에 잠금장치가 없다면 아예 귀중품은 넣어두지 않는 것도 피해를 예방할 수 있는 한 방법입니다.

[성용민 / 해외여행객 : 그래도 귀중품은 다 들고 다니니까. 그나마 안에 옷밖에 안 들어 있거든요. (그래서) 크게 걱정은 안 되네요.]

경찰은 이 직원이 훔친 금품이 더 있는지 조사하고 있습니다.

YTN 김종호입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7%
10대 0%
20대 14%
30대 14%
40대 29%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43%
10대 0%
20대 0%
30대 29%
40대 14%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서시장 이전, 업종별 상인들 ‘희비 교차’

서시장 이전, 업종별 상인들 ‘희비 교차’

연길시에서도 오랜 명물 가운데 하나인 연길서시장이 재건공사를 기한내 원만히 마치고 드디여 지난달 3일에 재오픈됐다. 공식적으로 개업한 지 40일가량 되면서 3800여개에 달하는 점포 상인들은 이전과는 사뭇 달라진 분위기를 실감하고 있었다. 과연 상인들의 ‘초반

연길 택시 새로운 차량으로 교체

연길 택시 새로운 차량으로 교체

-12월 31일까지 조사 래년에 연길시에서 대량의 택시차량을 교체하게 된다. 11일, 연길시교통운수관리소로부터 료해한 데 따르면 지난 7일부터 전 시 시민을 대상으로 택시업종에 관한 의견을 광범위하게 접수하고 있다. 이번 조사는 총 9개의 질문을 포함하고 있으며

스마트폰 오래 보는 아이들, 뇌 구조 바뀐다

스마트폰 오래 보는 아이들, 뇌 구조 바뀐다

스마트폰과 같은 전자기기 화면을 오래 보면 아이의 뇌 구조가 바뀌고 뇌 기능 저하를 가져올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CBS방송의 심층보도 프로그램인 ‘60분’은 9일(현지시간) 미국 샌디에이고 캘리포니아대 연구진이 미국내 9~10세 어린이 4500명을 대상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