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자동차
  • 작게
  • 원본
  • 크게

보급형차도 자율주행 '거뜬'…고급차 가격거품 빠져야

[온바오] | 발행시간: 2016.09.10일 19:59
보급형차도 자율주행 '거뜬'…고급차 가격거품 빠져야

[앵커]

고급차의 전유물로 인식됐던 각종 자율주행기능들이 보급형 차종에도 잇달아 등장하고 있습니다.

반면 이를 빌미로 높은 옵션 가격을 책정했던 고급차 브랜드들은 머쓱해지고 있습니다.

이경태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쌍용차의 간판 모델 소형 SUV 티볼리입니다.

가장 저렴한 모델이 1천600만원대부터 시작되고 풀옵션 가격이 2천만원대를 넘지 않지만 정보통신 기능을 활용한 첨단 기능을 갖췄습니다.

앞차와 거리가 가까워지면 경고음이 제동을 하지 않을 경우 긴급제동보조시스템이 작동해 스스로 차량을 멈춰세웁니다.

차량이나 사람의 모습과 닮은 물체만 골라서 작동할 정도로 정교해졌습니다.

운전자 의도와 관계없이 차선을 벗어나면 이탈경보가 울리고 차량을 원래 차선으로 복귀시키는 기능도 이제 더 이상 새로운 풍경이 아닙니다.

눈길을 끄는 것은 이 다섯가지 첨단 기능을 모두 선택해도 차량 가격은 60만원 밖에 추가되지 않는다는 점입니다.

1천~2천만원대 소형차가 핵심 자율주행기능을 갖추면서 이 기능을 앞다퉈 자랑했던 고급차들은 할 말을 잃게 됐습니다.

현대차 EQ900은 보다 정교하다고는 하지만 자율주행 패키지를 장착할때 최소 300만원을 추가로 내야 합니다.

벤츠 E클래스는 자율주행 기능이 국내 도로 상황과 잘 맞지 않는다는 평가를 받고 있고 르노삼성 SM6는 불필요한 기능과 자율주행 기능을 묶어 판다는 지적을 받고 있습니다.

성큼 다가온 자율주행 시대에 맞춰 관련 기능들도 보편적이고 합리적인 가격정책을 취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연합뉴스TV 이경태입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자동차 판매 리윤 반환’ 함정일 수도

‘자동차 판매 리윤 반환’ 함정일 수도

-소탐대실 경계해야 10일, 주금융사기예방및타격사업지도소조 판공실은 광범한 시민들이 자동차 판매와 관련된 리윤 반환 함정을 경계할 것을 경고했다. 지난해부터 연길시의 일부 자동차 판매 기업들은 리윤을 반환한다는 허울을 내걸고 소비자들을 흡인해 먼저 예약금

로인들이 피해야 하는 8가지 운동

로인들이 피해야 하는 8가지 운동

◆웃몸 일으키기 경추 손상으로 심뇌혈관 질병 발작을 유발할 수 있다. 로인들이 웃몸 일으키기를 하면 팔뚝 힘이 부족하여 근육이 쉽게 찢어질 수 있고 경추와 요추에 큰 손상을 입힐 수 있으며 머리를 숙여야 하기 때문에 심뇌혈관 환자들은 순식간에 혈압이 높아질 수

결혼, 몸과 마음의 성장통…또 다른 행복의 시작

결혼, 몸과 마음의 성장통…또 다른 행복의 시작

결혼, 참 어렵고 무거운 주제다. 결혼에 대해 ‘미친 짓이다!’, ‘나와 함께 할 평생 동반자’, ‘달콤하고도 씁쓸한 유혹’ 등등 다양한 표현이 있지만 ‘잘 만나면 운명이요 잘못 만나면 원쑤보다 못한게 부부’ 라고 한다. 그만큼 결혼은 어렵고 복합적이며 남녀문제는 불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