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버전 | | 즐겨찾기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남수단 4세 남아, 단지 물 마시려고 中 호위 차랑 뒤따라

[기타] | 발행시간: 2017.01.11일 10:55

[인민망 한국어판 1월 11일] 현지시간 1월 5일 남수단의 한 남자 어린이가 평화유지 차량을 따라 급수소 이동했다. 아이는 중국 공병대 인궈창(尹國強) 근무보장중대장에게 목이 마르다며 물을 마시고 싶다고 얘기하고, 밸브로 달려 들었는데 힘이 모잘라 밸브를 열지 못했다. 인궈창 중대장은 아이를 도와 밸브를 열어주었고 그에게 식수를 제공했다. 아이는 까치발을 들고 물을 계속해서 받아 마셨고 인궈창 중대장은 그런 아이의 모습을 사진기에 담았다.


낡은 옷, 맨발, 흙먼지를 뒤집어쓴 모습, 마른 체형을 하고 있는 이 아이의 이름은 Bol이며 올해 4살이다. 인궈창 중대장은 안타까운 마음에 아이에게 만터우(饅頭) 2개를 쥐여주었고 아이는 그 자리에서 바로 다 먹어버렸다. 만터우와 물을 배부르게 먹은 아이는 입가에 만족스러운 미소를 지어 보였고 그런 아이의 모습이 너무나 안타까워 보인다.


Bol에게는 아버지 1명과 어머니 2명이 있는데 전쟁으로 빈곤을 면치 못했고 아이는 매일 굶주림에 시달리고 있었다. 가족은 아버지가 장작을 패서 벌어들인 돈으로 생계를 유지하고 있었지만 한계가 있었다. 인궈창 중대장은 “만약 누가 저에게 왜 이렇게 멀리, 위험한 곳으로 파견을 나왔냐고 묻는다면 저는 그 사람에게 인류 문명의 최하위층을 보호하기 위해 파견을 나왔다고 말할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번역: 은진호)


원문 출처: <인민일보(人民日報)> 클라이언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6%
10대 0%
20대 12%
30대 41%
40대 24%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4%
10대 0%
20대 0%
30대 18%
40대 6%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아키타현 유리혼조 시 [출처=NHK]© News1 아키타현 혼조 마리나서 발견 (서울=뉴스1) 윤지원 기자 = 일본 혼슈 아키타(秋田)현에서 "북한에서 왔다"고 주장하는 남성들과 이들의 목조 선박이 표류하고 있는 모습이 지난 23일 포착됐다. NHK에 따르면 이날 오후 11시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웰링턴서 크리스마스 행진 진행

웰링턴서 크리스마스 행진 진행

11월25일, 곧 다가올 크리스마스를 맞이해 뉴질랜드 수도 웰링턴 시중심에서 크리스마스 행진 행사를 벌였습니다. 모양이 각양각색인 꽃차와 정채로운 쇼가 많은 관객들의 눈길을 끌었습니다. 번역/편집:이준 korean@cri.com.cn

일본 동해쪽 니가타 해안에 북한서 표류 추정 시신·목조선 파편

일본 동해쪽 니가타 해안에 북한서 표류 추정 시신·목조선 파편

일본 동해쪽 니가타현 사도시 해안에서 25일 아침 북한인 추정 시신 1구와 목조선 파편이 발견됐다. 사진은 NHK 화면 캡처 【서울=뉴시스】이재준 기자 = 일본 동해에 면한 니가타(新瀉)현 사도(佐渡)시 해안에서 25일 북한으로부터 표류한 것으로 추정되는 시신과 목

중국, 원격 탐지 30호 02조 위성 성공적으로 발사

중국, 원격 탐지 30호 02조 위성 성공적으로 발사

11월25일 2시10분, 중국 서창 위성발사센터에서 장정2호 병형 탑재로켓을 이용한 원격 탐지 30호 02조 위성이 성공적으로 발사되어 예정 궤도에 진입했습니다. 번역/편집:이준 korean@cri.cn

모이자 소개|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7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