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스타
  • 작게
  • 원본
  • 크게

수애, 예술 활동 꿈 이뤘다…“용기 낸 선택, 꿈같다”

[기타] | 발행시간: 2017.02.22일 10:41

[TV리포트=조혜련 기자] 배우 수애가 작가 강영길의 신작 시리즈에 함께했다. 수애가 함께 한 작품은 뉴욕의 한 갤러리에 전시될 것으로 알려져 더욱 뜻깊다.

22일 수애의 소속사 스타제이엔터테인먼트 측은 “수애가 강영길 작가의 신작 시리즈 ‘Limbo 2017’에 참여했다”라며 “과거 배우 틸다 스윈튼 MoMA 퍼포먼스에서 이어 한국 여배우로는 이례적으로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전했다.

수애는 평소 예술 활동에 높은 관심을 보였던 바. 이번 프로젝트 작품 기획 및 콘셉트에 참여한 브랜드 아키텍츠의 마빈 리 교수(홍익대 시각디자인과)를 통해 작품 참여 제안을 받아 함께하게 됐다.

강영길 작가는 지난 10여 년간 강렬한 태양빛 아래 물속 피사체의 본질을 담아내는 작업을 해왔다. 이번 작업은 지난 2월 2일부터 4일까지 코사무이 한 호텔에서 이뤄졌다. 다양한 색으로 이뤄진 5개의 수영장에서 퍼포먼스를 진행한 것. 총 전시 작품 10점 중 대부분이 수애가 퍼포먼스 한 작품으로 이뤄졌다.



강영길 작가는 “일반 대중과는 달리 복합적인 삶을 사는 연기자로서의 모습을 거둬내고 물이라는 순수한 공간에서 배우 수애가 자기 자신의 내면과 마주 보게 되는 과정을 통해 지난 십 년간 나의 림보 시리즈가 드디어 완성된 느낌을 경험했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수애는 “평소 연기뿐만 아니라 예술 활동에 대한 생각을 꿈으로만 남기지 말고 참여하자고 생각했다. 그래서 용기를 냈다”며 “이번 전시 또한 대다수의 작품이 내가 참여한 작품으로 전시된다고 한다. 꿈만 같다”고 행복감을 드러냈다.

한편 수애는 오는 2월 28일 뉴욕의 텐리 갤러리(Tenri Cultural Institute of New York)에서 진행되는 개막전에 직접 참석한다. 이 전시는 오는 2월 28일부터 오는 3월 18일까지 계속된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스타제이 엔터테인먼트

출처: TV리포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0%
10대 10%
20대 10%
30대 2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60%
10대 10%
20대 10%
30대 10%
40대 3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샤오미 “마진 5% 넘기지 않겠다”

샤오미 “마진 5% 넘기지 않겠다”

올 여름 상장을 앞두고 있는 샤오미가 마진 5%를 넘기지 않겠다는 이색 선언을 했다. 레이쥔 샤오미 회장은 25일(현지시간) 개최된 신제품 발표 행사에서 샤오미가 판매하는 모든 하드웨어 제품에 대해 마진 5%를 넘지 않겠다고 밝혔다고 IT매체 테크크런치가 보도했다

中 인사부, 전국서 사용 가능한 첫 전자사회보험카드 발급

中 인사부, 전국서 사용 가능한 첫 전자사회보험카드 발급

(흑룡강신문=하얼빈)제1회 디지털 중국 건설 성과 전람회 소식에 따르면 중국 인력사회보장부(인사부)는 지난 22일 푸저우에서 전국서 사용 가능한 전자사회보험카드를 처음으로 발급했다. 이는 사회보험카드가 온라인과 오프라인 네트워크에서 연결되고 사회보험카드

페품팔이 할아버지, 알고보니 기부왕

페품팔이 할아버지, 알고보니 기부왕

허름한 옷을 30년째 입으면서도 가난한 학생들을 위해 100만원을 기부해 온 로인의 사연이 크게 감동을 주고 있다. 중경만보는 24일 중경시 동량구(铜梁区)에 사는 88살 오정복(吴定富) 할아버지의 사연을 소개했다. 할아버지는 지난 24년 동안 매일 10km 이상을 왕복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