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스타
  • 작게
  • 원본
  • 크게

주성치 “배우도 좋지만, 감독으로서의 지금 내가 몇십배 더 행복”

[기타] | 발행시간: 2017.03.06일 03:04
[동아일보]

2월 개봉 中영화 ‘미인어’ 연출 저우싱츠 이메일 인터뷰

미인어’ 촬영 현장에서 생각에 잠긴 저우싱츠 감독의 모습. 평소 완벽주의적인 성격으로 유명한 그는 주연배우들의 연기를 직접 지도하기도 했다. 저우 감독은 “한국 관객들도 동화같은 내 영화를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콘텐츠다봄 제공

“구름 위를 나는 기분이냐고요?(웃음) 관객들의 호응에 그저 감사할 따름이죠.”

개봉하자마자 중국에서 역대 흥행 기록 1위, 중국 영화 사상 최초로 흥행수익 30억 위안(약 5500억 원) 달성…. 국내에서도 22일 개봉한 ‘미인어’를 연출한 저우싱츠(周星馳·주성치·55) 감독은 흥행의 공을 관객에게 돌렸다.

최근 동아일보와의 이메일 인터뷰에서 그는 중국에서의 폭발적 흥행에 대한 소감을 묻자 겸연쩍어하면서도 “관객이 좋아하는 만큼 내 영화가 그만한 가치가 있다는 생각이 들어 점점 더 연출할 때 확신이 생긴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그간 ‘소림축구’ ‘쿵푸허슬’ 등에서 연출과 주연을 함께 맡았던 감독은 새 영화에선 연출에만 전념해 제작비(700억 원)를 거뜬히 거둬내며 흥행 돌풍을 일으켰다.

“당분간은 감독에 집중하려 합니다. 사실 감독은 영화에서 가장 많은 역할을 하는 사람이죠. 그만큼 감독으로서 경험이 배우보다 몇십 배 즐거운 일이에요. 연출에 매진하다 보면 더 이상의 바랄 것 없는 행복감에 젖어듭니다. 하지만 아직 마음속에 배우를 향한 불꽃은 꺼지지 않았습니다. 좋은 역이 있다면 당연히 배우로도 출연해야죠.”

삶의 터전을 빼앗으려는 부동산 재벌에 맞선 인어들의 고군분투를 코믹하게 담은 ‘미인어’의 한 장면. 콘텐츠다봄 제공

‘미인어’는 감독이 작가 안데르센의 인어공주 이야기를 뒤튼 코미디 영화다. 젊은 부동산 재벌이 바다를 무분별하게 개발하자 숨어 살던 인어들이 바다를 지키기 위해 가장 미모가 뛰어난 인어를 인간 세계에 잠입시키며 벌어지는 일을 담았다.

상상 속의 인어가 주인공이다 보니 이번 영화는 컴퓨터그래픽(CG) 작업에 공을 들이기도 했다. 한국 업체인 매크로그래프가 비주얼이펙트 작업에 참여해 개봉 전부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한국 팀과는 ‘서유기: 모험의 시작’ 때부터 CG 작업을 함께 하고 있습니다. 물의 역동적인 움직임이나 생동감 넘치는 영화 속 캐릭터인 문어 인간의 모습이 너무 만족스럽게 나왔어요. 정말 실력 있는 팀이고, 저랑도 참 잘 맞았어요.”

감독은 코미디 영화이긴 하지만 한국 관객들의 마음에 한 편의 ‘동화’ 같은 이야기로 다가가면 좋겠다고 했다. “전 사실 동화에 ‘중독’된 사람이에요. 이전 작품들도 코미디이기 이전에 사실 동화죠. 나쁜 사람은 벌받고 착한 사람은 행복해지는 당연한 결말이 어쩐지 전 좋더라고요.”

그는 앞으로 코미디뿐 아니라 다양한 장르로 관객들을 찾아가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전 관객들이 무엇을 좋아하는지, 싫어하는지 늘 예민하게 ‘촉’을 세우죠. 관객들이 좋아하기만 한다면, 굳이 코미디만 고집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해요.”

감독은 향후 영화에서 한국 배우가 등장할 수도 있느냐고 묻자 “영화를 준비하는 데 배우들의 국적은 아무런 상관이 없다”고 강조했다. “최근 중국에선 한중 합작영화가 많이 제작되고 있습니다. 저 역시 한국 배우들과 일해 보고 싶어요. 제 작품에도 얼마든지 출연 기회가 열려 있습니다.”

 

장선희 기자 sun10@donga.com

출처: 동아일보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60%
40대 4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대학생 인터넷으로 빌린 3000원이 10만원으로

대학생 인터넷으로 빌린 3000원이 10만원으로

‘교정대출’, ‘라체사진 대출’에 이어 ‘노림수 대출(套路贷)’이 대학생들을 겨냥하고 있다. 원래 창업자금 3000원을 빌렸는데 나중에는 10여만원의 빚을 걸머지게 되였다. 중경 대학교 3학년생 장모(가명)가 ‘노림수 대출’ 함정에 빠졌다. 최근 중경시 영천구인민검찰원

고속철도 또 한차례 중대한 업그레이드! 안녕, 승차권!

고속철도 또 한차례 중대한 업그레이드! 안녕, 승차권!

중국철도총회사에서는 향후 전국의 고속렬차를 모두 신분증체크로 탑승할 수 있다고정식으로 발표했다. 이제부터 종이승차권과는 굿바이이다. 고속렬차 승차권 ‘무종이화’ 최근 중국철도총회사 당조서기, 총경리 육동복은 ‘인공지능 고속철도 발전의 경진 도시간 철도

인민페 국제화보고 발표, 인민페 전반적으로 안정세

인민페 국제화보고 발표, 인민페 전반적으로 안정세

2018년도 “인민페 국제화 보고”가 14일 발표됐다. 보고에 따르면 인민페는 지난해 이래 전반적으로 안정세를 이어가고 있다. 중국인민대학 국제화페연구소에서 발표한 이번 보고에 따르면 2017년 우리나라 경제는 새 원동력이 부단히 증강되고 대외개방 새구도가 빠르게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