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가요
  • 작게
  • 원본
  • 크게

[엑's 인터뷰] 씨엔블루 "우리 노래 안들으면 손해, 성적 연연안해"

[기타] | 발행시간: 2017.03.24일 09:00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믿고 듣는 씨엔블루죠?"

밴드 씨엔블루가 퀄리티 높은 음악을 들고 나왔다. 기존에 씨엔블루와 다른 색깔을 보여주는 듯 하면서도 씨엔블루만의 정체성을 잘 드러냈다.

씨엔블루 네 멤버는 최근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컴백 소감을 밝혔다.

우선 종현은 "1년만에 나왔다. 늘 한국 팬분들이 기다려 주셔서 죄송했다. 올 해는 정말 한국에서 열심히 활동할 예정이다. 만들어 놓은 곡들도 있다. 거짓말이 아니라 정말 국내 팬분들을 자주 만날 계획이다"고 말했다.

민혁은 미니 7집앨범 '7℃N'에 대해 "노래가 좋아서 자신있다. 물론 우리 나라에서는 음원차트가 보여지는 지표라 무시는 못하지만, 좋은 노래로 나왔기 때문에 못듣는 사람이 손해라고 생각한다"고 털어놨다.

씨엔블루의 신곡 '헷갈리게'는 연애하기 전 애매한 남녀간의 관계와 '썸'의 헷갈리는 감정을 표현한 팝록 장르의 곡이다. 경쾌한 리듬의 전반부에서 록 사운드가 강한 후렴구로 이어지는 독특한 전개가 인상적이다.

종현은 "한국에서는 그간 주로 팝같은 노래만 했다. 이번엔 분위기가 좀 더 무거워졌는데, 한살이라도 어릴 때 해보고 싶었다"고 소개했다.

민혁도 "(정)용화형 곡 쓰는 스타일이 트렌디하다. 그래서 외국 팬분들도 빨리 캐치하고 좋아해주시는 것 같다"고 거들었다.

'헷갈리게'는 정용화와 Justin Reinstein의 합작 곡이다. 정용화는 "처음으로 송캠프에 참여했다. 외국 작곡가들과 스튜디오에서 곡을 쓰는 형식인데, 뉴욕 출신 작곡가와 3일간 곡을 많이 썼다. 정말 재미있었다. 오랜만에 공동 작업을 했는데 늘 사무실에서 보던 작곡가 형들 말고 외국인들이랑 하니까 더 좋고 재미있었다"고 지난 추억을 떠올렸다.

또 "솔직히 예전엔 음원 성적에 되게 좌절을 많이 했다. 그러나 이제 성적에 연연하지 않는다. 우리와 함께 데뷔했던 친구들을 보면서 '우리도 잘 버텼구나'란 기분이 든다"고 고백했다.

민혁은 "주변에서 칭찬을 많이 해주신다. 음원 성적이 다가 아니라는걸 더 느꼈다. 다들 믿고 듣는다고 얘기한다"며 이번 앨범에 대한 자부심을 표했다.

한편 씨엔블루는 '7℃N'은 발매와 동시에 9개국 아이튠즈 앨범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헷갈리게'는 인위에타이, 아이치이, 쿠고우 등 중국의 대표적인 음악사이트 차트에서 정상에 오르며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won@xportsnews.com / 사진=FNC엔터테인먼트, 엑스포츠뉴스DB

엑스포츠뉴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젊어지고 싶다면 피해야 할 4가지

젊어지고 싶다면 피해야 할 4가지

젊음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건강한 식생활이 기본이다. 비타민과 무기질이 많이 함유된 과일과 남새를 충분히 섭취하고 면역력 강화에 필수적인 단백질을 알맞게 먹어야 한다. 비타민과 무기질의 창고라고 불리는 과일과 남새를 자주 먹으면 섬유소 부족 등으로 인한 변

빌 게이츠, 알츠하이머 조기 진단법 개발에 3천만딸라 지원

빌 게이츠, 알츠하이머 조기 진단법 개발에 3천만딸라 지원

마이크로소프트 공동창업자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공동 창업자인 빌 게이츠가 유명 화장품업체인 에스티로더의 명예회장 리어나도 로더와 함께 알츠하이머병의 조기 진단법 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3년간 3000만딸라를 지원한다. 빌 게이츠 회장은 자신의 블로그

꾼 돈 갚지 않으려고 재산을  허위보고

꾼 돈 갚지 않으려고 재산을 허위보고

12일, 돈화시인민법원은 허위로 소유재산을 보고하고 빌린 돈을 갚지 않은 피집행인 정모를 법에 따라 구류했다. 2016년 6월 30일, 피고인 정모는 한달 후인 7월 30일에 돈을 갚기로 약속하고 리모한테서 3만원을 꿨다. 하지만 약속 기한내에 정모가 빌린 돈을 갚지 않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