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영화
  • 작게
  • 원본
  • 크게

'분노의 질주8', 중국서 초대박 흥행돌풍…사흘간 21조원

[온바오] | 발행시간: 2017.04.18일 08:58

[온바오닷컴 ㅣ 강희주 기자]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영화 '분노의 질주' 신작이 중국에서 전작을 훌쩍 넘어선 초대박 흥행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중국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분노의 질주8'(중국명 速度与激情8)이 지난 14일 중국 전역에서 개봉한 직후 누적 흥행수입이 1천3백억위안(21조4천773억원)을 기록했다. 중국 영화시장 사상 개봉 사흘간 최고 흥행수입이다.

앞서 '분노의 질주7'은 중국에서 개봉 사흘만에 흥행수입 7억위안(1천236억원)을 돌파한 최초의 영화가 된 바 있다.

'분노의 질주8'은 자정 첫 상영 흥행수입 5천679만위안(93억8천만원)을 기록한 것을 시작으로 첫날에만 3억9천2백만위안(647억5천448만원)을 기록하며 첫날 최고 흥행기록을 세웠다. 이어 둘째날에는 하루간 무려 4억5천5백만위안(751억6천145만원)으로 사상 단일 최고 흥행수입 기록을 세웠다.

또한 3일째에는 누적 흥행수입 10억위안(1천7백억원)을 돌파하며 중국 영화시장 사상 가장 빨리 10억위안을 돌파한 영화가 됐다.

영화를 본 현지 관객들 역시 "스케일이 엄청나다", "전작을 넘어선다" 등 호평을 쏟아내고 있다.

관객들의 호평이 지속됨에 따라 중국 내 기록적인 흥행돌풍 행진은 한동안 지속될 전망이다.

한편 '분노의 질주8 : 더 익스트림'은 할리우드의 대표 카레이싱 블록버스터 시리즈인 '분노의 질주'의 최신판으로 사상 최악의 테러에 가담하게 된 도미닉(빈 디젤)과 그의 배신으로 팀 해체 위기에 놓인 멤버들의 피할 수 없는 대결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작품이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7%
10대 0%
20대 5%
30대 55%
40대 18%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3%
10대 0%
20대 5%
30대 18%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봉황망코리아 최예지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중국 국민에게 건넨 명절인사에 대한 중국 네티즌들의 반응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날 문재인 대통령이 중국의 설 명절 춘절을 맞아 중국중앙방송(CCTV)을 통해 중국인들에게 새해 인사를 전했다. 한국 대통령이 중국 국민
1/3
위니아만도 공식대리점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따자하오!” 중국에 명절인사 전한 문재인 대통령…중국 반응은?

“따자하오!” 중국에 명절인사 전한 문재인 대통령…중국 반응은?

[봉황망코리아 최예지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중국 국민에게 건넨 명절인사에 대한 중국 네티즌들의 반응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날 문재인 대통령이 중국의 설 명절 춘절을 맞아 중국중앙방송(CCTV)을 통해 중국인들에게 새해 인사를 전했다. 한국 대통령이 중국 국민

中 춘윈(春運)의 ‘역방향 친지방문 붐’이 보여준 시대의 변천

中 춘윈(春運)의 ‘역방향 친지방문 붐’이 보여준 시대의 변천

[신화망 창사 2월 16일] (스웨이옌(史衛燕) 기자) 고향으로 돌아가 설 쉬는 것은 중국 민속의 전통이지만 최근 몇년에 와서 이런 전통에 변화가 생기기 시작했다. 중국의 춘절 연휴는 7일간이지만 고향이 먼 곳에 있는 ‘타지인’에게 있어서 이 기간은 너무 짧고 귀향길

[2018 중국 춘절] 텅텅 빈 중국 도시… 사람들 다 어디로 갔나?

[2018 중국 춘절] 텅텅 빈 중국 도시… 사람들 다 어디로 갔나?

[봉황망코리아 최예지 기자] 이번 춘절 기간 중국인 해외 여행객이 사상 최대 규모에 이르면서 중국의 주요 도시에 인적이 드문 이례적인 일이 벌어졌다. 15일 중국 봉황망(凤凰网)에 따르면 위안화 가치 상승으로 중국인들이 해외로 여행을 떠나 베이징(北京·북경),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