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국제시사
  • 작게
  • 원본
  • 크게

IS '모술 패배' 침묵.."라마단에 3천150명 살인" '과시'

[기타] | 발행시간: 2017.07.02일 09:17



수니파 극단주의조직 '이슬람국가'(IS)가 최대 근거지 모술에서 패배한 후 이틀간 별다른 반응 없이 침묵했다.

IS가 지난달 29일 모술의 심장, 대(大)모스크를 내주며 퇴각하고도 아마크통신, 알푸르칸, 알나바, 루미야 등 선전매체는 모술 퇴각에 관해 아무런 언급을 내놓지 않았다.

아마크통신이 지난달 29일 모술에서 IS 조직원들이 교전하는 영상을 공개한 후 IS 또는 자체 매체가 모술에 관해 공개한 내용이라고는 이라크 경찰 23명을 살해했다는 내용이 유일하다.

나머지 발표와 '보도'는 각 지역에서 조직원이나 연계조직의 전투, 자폭 공격, 죄수 살해 등의 모습을 담은 IS의 일상적인 선전뿐이다.

수도격 도시 락까에서 쿠르드·아랍연합 '시리아민주군'(SDF)을 상대로 거둔 '전적'도 여러 건 공개했다.

30일 발간된 주간지 알나바 87호는 IS가 올해 라마단(5월27일∼6월24일)에 세계 곳곳에서 3천150명을 죽였다고 과시하는 인포그래픽을 실었다.

소위 '칼리프국가'의 본거지를 잃고도 아무 일도 없다는 듯한 모습이다.

반면에 추종자 커뮤니티에서는 모술 패퇴 의미를 애써 축소하는 분위기가 역력하다.

이들은 서방의 랜드마크 건축물과 지도자를 겨냥한 공격을 촉구하는 합성 이미지를 쏟아내며 서방에서 반격에 나서라고 지지자를 부추겼다.

최근 IS의 물리적 기반이 축소되면서 추종자와 지지자들이 모이는 소셜미디어·인터넷커뮤니티의 움직임이 더욱 활발해졌다.

극단주의 감시단체 시테의 리카 카츠 대표는 "IS에 모술 패배는, 칼리프국가를 확장하고 테러를 저지르는 세계적인 전쟁에서 일부의, 일시적 후퇴"라는 분석을 내놨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18%
40대 64%
50대 18%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대학생 인터넷으로 빌린 3000원이 10만원으로

대학생 인터넷으로 빌린 3000원이 10만원으로

‘교정대출’, ‘라체사진 대출’에 이어 ‘노림수 대출(套路贷)’이 대학생들을 겨냥하고 있다. 원래 창업자금 3000원을 빌렸는데 나중에는 10여만원의 빚을 걸머지게 되였다. 중경 대학교 3학년생 장모(가명)가 ‘노림수 대출’ 함정에 빠졌다. 최근 중경시 영천구인민검찰원

고속철도 또 한차례 중대한 업그레이드! 안녕, 승차권!

고속철도 또 한차례 중대한 업그레이드! 안녕, 승차권!

중국철도총회사에서는 향후 전국의 고속렬차를 모두 신분증체크로 탑승할 수 있다고정식으로 발표했다. 이제부터 종이승차권과는 굿바이이다. 고속렬차 승차권 ‘무종이화’ 최근 중국철도총회사 당조서기, 총경리 육동복은 ‘인공지능 고속철도 발전의 경진 도시간 철도

인민페 국제화보고 발표, 인민페 전반적으로 안정세

인민페 국제화보고 발표, 인민페 전반적으로 안정세

2018년도 “인민페 국제화 보고”가 14일 발표됐다. 보고에 따르면 인민페는 지난해 이래 전반적으로 안정세를 이어가고 있다. 중국인민대학 국제화페연구소에서 발표한 이번 보고에 따르면 2017년 우리나라 경제는 새 원동력이 부단히 증강되고 대외개방 새구도가 빠르게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