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뻐스운전수, 차 세우고 길 건너는 로인 도와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7.09.17일 09:29

보행보조기에 의존한채 길을 건너려는 로인을 본 오스트랄리아 시드니의 한 뻐스운전수가 차를 세우고는 로인이 안전하게 횡단보도를 지나도록 도와 따뜻한 마음의 소유자라고 칭찬을 받고 있다.

16일 오스트랄리아 언론에 따르면 이틀전 시드니 본다이의 한 거리에서는 한 선로뻐스 운전수가 횡단보도 앞에 차를 세우고는 내려서 91살의 로인 빅토리아 라트완을 돕기 위해 나란히 서있는 모습이 한 행인의 카메라에 잡혔다.

쇼핑을 하고 돌아가던 라트완은 두손으로 보조보행기를 잡고 한손에는 쇼핑백도 걸치고 있었으며 뻐스운전사는 보조보행기를 내려보며 말을 거는 모습이였다. 뻐스차문은 열려있었다.

라트완의 사위인 요시 아델리스트는 장모가 많은 도움이 필요한 처지라고 오스트랄리아 언론에 말했다.

아델리스트는 "장모님은 조금만 듣거나 볼수 있어 법적으로는 청각 및 시력 장애인"이라고 전했다.

사진을 촬영한 제시카 라르손은 운전수의 예상치 못한 행동을 보고 감동을 해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내용을 소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라르손은 "정말 멋진 분"이라면서 "운전수님도 할머니도 모르는 사람이지만 이 모습을 사람들에게 알려 함께 감동을 나누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소셜미디어 리용자들도 훈훈한 모습이라면서 운전기사의 배려를 칭찬했다.

연변일보넷/외신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가상화폐 폭락에… 중국 ‘채굴기 땡처리’ 급증

가상화폐 폭락에… 중국 ‘채굴기 땡처리’ 급증

정부의 규제 강화로 폐업 늘어나 무게로 일괄 판매 등 고철시장 호황 중국은 1년 전만 해도 ‘가상화폐 천국’으로 불렸다. 쓰촨(四川)ㆍ윈난(雲南)성과 네이멍구(內蒙古)ㆍ신장(新疆)위구르자치구 등 중국의 변방지역은 저렴한 전기료와 서늘한 기후로 전 세계 비트코인

일본 정부, 외국인 노동자 35만명 유입 법안 강행 통과

일본 정부, 외국인 노동자 35만명 유입 법안 강행 통과

출입국관리법 개정안 참의원 통과 예정 노동력 부족 현상에 새 체류 자격 추가 야당 강력 반발·보수파들조차 반대 일본 정부가 인구 감소로 인한 노동력 부족 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외국인 노동자 유입 확대를 뼈대로 한 출입국관리법을 개정했다. 자민당과 공명당은 8

캐나다 "'미국 요구'로 중국 화웨이 창업주 딸 체포"

캐나다 "'미국 요구'로 중국 화웨이 창업주 딸 체포"

[앵커] 캐나다 정부가 중국을 대표하는 통신 장비 업체 화웨이의 창업주 딸을 체포했다는 소식 앞서서도 여러차례 전해드렸습니다. 미국의 요청이 있었다는 것입니다. 미국과 중국이 무역 전쟁 휴전에 합의한지 1주일도 채 안된 상황에서 벌어진 일인데, 미국이 국가 안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