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기상천외
  • 작게
  • 원본
  • 크게

성형으로 잔뜩 부푼 얼굴.. 여권사진과 달라 공항 억류

[조글로미디어] | 발행시간: 2017.10.11일 10:17

[사진=지안 후아후아 웨이보/애플데일리]

중국의 국경절 연휴동안 한국에서 성형수술을 받고 돌아가려던 중국인 3명인 부어오른 얼굴때문에 신원확인이 어려워 공항에 억류되는 일이 벌어졌다.

9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중국 CCTV1 기상캐스터 지안 후아후아는 전날 자신의 웨이보(중국판 트위터)에 사진 한 장을 올리며 한국의 공항에서 겪은 해프닝을 전했다.

지안 후아후아는 공항 옆 자리에 앉아있던 중국인 여성 3명이 성형수술로 부풀어오른 얼굴 때문에 신원 확인을 기다리고 있었다며 "심지어 엄마조차 못알아 볼 것 같다"는 글을 올렸다.

그의 말처럼 온통 밴드로 감겨있는 세 여성의 얼굴은 부어오르고 일그러져 신원을 확인하기 어려워 보였다. 여권을 들고 있는 이들은 본인임을 확인받기 위해 기다리고 있었다.

사진은 2만회 이상 공유됐으며 3만개가 넘는 댓글이 달렸다. 중국 네티즌들은 해프닝이 재미있다면서도 원정성형에 대해 좋지 않은 시선을 보냈다.

이후 사진이 퍼지자 지안 후아후아는 계정에서 글을 지웠다. 이 여성들이 중국으로 출국했는지 여부는 알려지지 않았다.

한국은 지난 10년간 성형수술을 받기 위한 중국 여성들에게 가장 인기있는 나라로 꼽혔다. 씨트립에 따르면 지난해 50만명 정도가 의학적인 목적으로 출국했는데, 이중 10만여명 정도가 한국을 찾았다.

파이낸셜뉴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6%
10대 0%
20대 0%
30대 29%
40대 17%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54%
10대 0%
20대 0%
30대 46%
40대 0%
50대 4%
60대 4%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샤오미 “마진 5% 넘기지 않겠다”

샤오미 “마진 5% 넘기지 않겠다”

올 여름 상장을 앞두고 있는 샤오미가 마진 5%를 넘기지 않겠다는 이색 선언을 했다. 레이쥔 샤오미 회장은 25일(현지시간) 개최된 신제품 발표 행사에서 샤오미가 판매하는 모든 하드웨어 제품에 대해 마진 5%를 넘지 않겠다고 밝혔다고 IT매체 테크크런치가 보도했다

中 인사부, 전국서 사용 가능한 첫 전자사회보험카드 발급

中 인사부, 전국서 사용 가능한 첫 전자사회보험카드 발급

(흑룡강신문=하얼빈)제1회 디지털 중국 건설 성과 전람회 소식에 따르면 중국 인력사회보장부(인사부)는 지난 22일 푸저우에서 전국서 사용 가능한 전자사회보험카드를 처음으로 발급했다. 이는 사회보험카드가 온라인과 오프라인 네트워크에서 연결되고 사회보험카드

페품팔이 할아버지, 알고보니 기부왕

페품팔이 할아버지, 알고보니 기부왕

허름한 옷을 30년째 입으면서도 가난한 학생들을 위해 100만원을 기부해 온 로인의 사연이 크게 감동을 주고 있다. 중경만보는 24일 중경시 동량구(铜梁区)에 사는 88살 오정복(吴定富) 할아버지의 사연을 소개했다. 할아버지는 지난 24년 동안 매일 10km 이상을 왕복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