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사우나서 절도용의자 검거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7.10.11일 08:27
전문 새벽에 핸드폰 절도

새벽 시간대에 사우나의 고객들이 휴식실에서 곤히 잠든 틈을 타 이들의 핸드폰을 상습적으로 훔친 송모가 7일 아침에 연길시공안국 공원파출소에 의해 검거되였다.

8월 3일, 연길시공안국 공원파출소에서는 공원가두에 위치한 모 사우나 3층 휴식실에서 한 고객이 핸드폰을 잃어버렸다는 제보를 받았다. 9월 29일, 상기 사우나 휴식실에서 또 핸드폰을 잃어버린 사건이 발생했다.

당의 19차 대표대회가 곧 소집되는 중요한 안전보위 시즌이라 공원파출소 왕련강 소장은 사건발생에 더 중시를 돌렸다.

그는 채지원 부소장더러 이 사건을 책임지고 하루빨리 해명하도록 지시했다.

채지원 부소장과 경찰들은 사우나의 CCTV 영상에 대해 분석한 결과 동일인물 소행인 것으로 밝혀졌다. 채지원 부소장은 경찰들을 조직해 계속해 수사하는 한편 관할구역의 목욕탕, PC방 등 장소에 대해 엄밀히 감시하였다.

10월 7일 아침 5시경, 채지원 부소장은 공원가두에 위치한 모 사우나 종업원으로부터 절도혐의자와 매우 비슷한 사람이 사우나에 찾아왔다는 제보를 받았다. 채지원은 제보를 받은 즉시 몇몇 경찰과 함께 현장에 출동했다. 사우나 안에 있는 손님들의 휴식에 영향을 주지 않기 위해 경찰들은 출입구에 잠복해있었다. 5시 50분경, 절도혐의가 있는 송모가 사우나 1층 로비에 나타나자 경찰은 잽싸게 그를 제압했다.

심사 결과, 송모는 2017년 8월 3일 3시, 9월 29일 3시 40분, 10월 7일 5시 30분에 연길시 공원가두 모 사우나 3층 휴식실에서 피해자 손모, 주모, 유모가 잠이 든 틈을 타서 핸드폰을 훔친 사실을 인정했다. 현재 송모는 법에 의해 형사구류되였고 사건은 일층 심사중에 있다.

강철 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1%
10대 0%
20대 4%
30대 39%
40대 13%
50대 4%
60대 0%
70대 0%
여성 39%
10대 0%
20대 4%
30대 30%
40대 4%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냉장고에 '선전포고'한 알리바바…"허마셴성이 냉장고 대체"

냉장고에 '선전포고'한 알리바바…"허마셴성이 냉장고 대체"

“허마셴성이 미래에 냉장고를 없애버리게 될 겁니다. 이제 사람들은 대량으로 식료품을 사 냉장고에 보관할 필요 없이 휴대전화로 주문하면 그만입니다.” 중국 정보통신(IT) 업계 거인 마윈 회장의 후계자인 장융 알리바바 최고경영자(CEO)가 '냉장고와 전쟁'을 선포

‘동성 성관계 묘사’ 中 작가 징역 10년…“성폭행보다 형량 높아”

‘동성 성관계 묘사’ 中 작가 징역 10년…“성폭행보다 형량 높아”

중국의 한 포르노 소설가가 ‘동성애 성관계’를 묘사한 소설을 출판·판매한 혐의로 징역 10년형을 선고받았다. 이를 두고 중국 소셜미디어(SNS)를 중심으로 "형량이 과하다"라는 여론이 조성되고 있다. 중국에서 실제로 벌어진 살인·성폭행 사건보다 더 높은 형량이 선

38살 중국 공무원의 믿기지 않는 사진 화제

38살 중국 공무원의 믿기지 않는 사진 화제

중국 벽지 마을 서기 리중카이 38살 나이에 백발 모습 이색 외모 “유전 탓…일 시작 땐 없었는데 점점 늘어” 지난 9월 사진에선 검정머리 검은 피부, 백발, 주름, 정장… 흔한 공무원의 모습인 그의 사진을 훑던 대중의 시선이 “1980년 8월생”이라는 대목에 꽂혔다. 38살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