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11억 거금이 물거품…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7.10.19일 15:25
상항팀 결승 진출 좌절


18일, 아시아축구련맹 챔피언스리그(ACL) 4강 2차전 경기가 원만히 결속되였다. 중국 상해상항은 일본 우라와에 0대1로 패했다. 4강 1차전에서 1대1로 빅어 1,2차전 합계 1대2 점수로 패한 상항팀은 결승전에 오르지 못한 것이다.서아시아에서는 리야드(사우디아라비아)가 페르세폴리스(이란)를 6대2로 꺾고 결승에 올랐다.


상해상항은 1차전 홈장 경기에서 오스카,무뢰 등 선수들이 기회를 잡지 못하면서 1대1로 빅어 팬들에게 아쉬움을 남겼고 우라와에 원정경기 한꼴을 내주어 렬세에 처하게 되였다. 처음으로 4강에 오른 상항팀을 념려하는 소리가 여기저기서 들려왔다.


념려가 현실이 된 것은 2차전 대결에서 볼 수 있었다. 상힝팀보다 우라와가 더욱더 철저한 준비를 한 것이 보여졌다. 우라와는 홈장에서 혈전을 벌린 것이였다. 상항은 우라와에 패했다.


우라와는 방어가 완벽했다고 볼수 있다. 중원에서부터 압박수비를 했고 공격선 선수들은 쉼없이 공간을 찾아 뛰였다. 또한 수비선에서는 오스카,헐크 등 외적 용병들에게 중점방어를 했다. 2명 또는 3명, 4명도 함께 에워싸면서 공을 빼앗는 장면들이 꾸준히 보이면서 상항팀의 진공은 억제당했다. 상항은 실수를 련달아 했고 우라와는 패스,공간장악,플레이스킥(定位球)은 비교적 완벽에 가깝게 준확하고 날카로워 경기 주도권을 완전히 장악했다.


경기 균형은 전반전 11분 우라와가 코너킥 기회로 한꼴을 낚으면서 깨졌고 상항은 우라와를 압박하려 했으나 조직에 문제가 생기면서 별로 위험한 기회를 만들어 내지 못하였다. 후반전 78분, 상항팀은 꼴을 넣을 수 있는 기회가 있었으나 애얼크쓴은 기회를 잡지 못하면서 경기는 0대1로 마무리 되였다.


경기 후 국내 매체 등 팬들은 상항팀 감독의 능력에 대해 의심했다. 외적선수 인입에 11억원의 거금을 쏟아부었으나 이것이 물거품이 되였다는 설이 대세이다. 애얼크쓴에 대한 아쉬움도 많았다.감독이 애얼크쓴을 벤치에 너무 오래동안 방치해둔 탓에 애얼크쓴의 컨디션이 좋지 않았다는 비판소리도 끊이질 않았던 것이였다.


결승전은 돌아오는 11월 18일,11월 25일에 우라와와 리야드가 1, 2차전 경기를 펼쳐 우승팀을 가리게 된다.

박경일 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90%
10대 5%
20대 0%
30대 30%
40대 50%
50대 0%
60대 5%
70대 0%
여성 10%
10대 0%
20대 5%
30대 0%
40대 5%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자동차 판매 리윤 반환’ 함정일 수도

‘자동차 판매 리윤 반환’ 함정일 수도

-소탐대실 경계해야 10일, 주금융사기예방및타격사업지도소조 판공실은 광범한 시민들이 자동차 판매와 관련된 리윤 반환 함정을 경계할 것을 경고했다. 지난해부터 연길시의 일부 자동차 판매 기업들은 리윤을 반환한다는 허울을 내걸고 소비자들을 흡인해 먼저 예약금

로인들이 피해야 하는 8가지 운동

로인들이 피해야 하는 8가지 운동

◆웃몸 일으키기 경추 손상으로 심뇌혈관 질병 발작을 유발할 수 있다. 로인들이 웃몸 일으키기를 하면 팔뚝 힘이 부족하여 근육이 쉽게 찢어질 수 있고 경추와 요추에 큰 손상을 입힐 수 있으며 머리를 숙여야 하기 때문에 심뇌혈관 환자들은 순식간에 혈압이 높아질 수

결혼, 몸과 마음의 성장통…또 다른 행복의 시작

결혼, 몸과 마음의 성장통…또 다른 행복의 시작

결혼, 참 어렵고 무거운 주제다. 결혼에 대해 ‘미친 짓이다!’, ‘나와 함께 할 평생 동반자’, ‘달콤하고도 씁쓸한 유혹’ 등등 다양한 표현이 있지만 ‘잘 만나면 운명이요 잘못 만나면 원쑤보다 못한게 부부’ 라고 한다. 그만큼 결혼은 어렵고 복합적이며 남녀문제는 불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