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기상천외
  • 작게
  • 원본
  • 크게

‘지구 최강 직업’ …최고 휴양지 여행하며 월급 1000만원

[기타] | 발행시간: 2017.11.24일 17:51
[서울신문 나우뉴스]

세계를 누비며 호화 저택과 호텔 체험을 한 여성 소렐 아모르(28).


세계에서 가장 좋은 휴가지에 머물면서 몇천만 원에 달하는 월급을 받을 수 있을까? 한 호주 출신 여성에게는 현실적으로 가능한 일이 됐다.

호주 ABC뉴스는 23일(이하 현지시간) 미국의 세계적인 리조트 클럽 ‘써드홈’(Third Home)의 구인광고에 지원한 소렐 아모르(28)가 1만 7000명의 경쟁자를 물리치고 ‘지구에서 가장 좋은 직업’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지난 3월 써드홈은 ‘세계 최고급 여행지를 석 달 동안 체험하고, 그 경험담을 소셜미디어로 홍보할 사람을 구한다’는 채용 광고를 냈다. 회사 측은 최후의 1인에게 유명 도시 및 휴양지에 위치한 고급 호텔과 저택에 무상으로 묵으면서 매달 1만 달러의 보수와 여행경비를 지급한다고 밝혔다.

발리에서 찍은 사진. 그녀의 인스타그램은 내셔널 지오그래픽 잡지 페이지처럼 이국적인 관광지와 경치 사진으로 가득 차 있었다.


그 행운의 1인에 아모르가 선발됐다. 그러나 무료 세계 여행 티켓을 획득하는 일은 쉽지 않았다. 아모르는 블로거로서의 경험과 영상 촬영 기술, 40여 개국을 방문한 세계 여행 전문가라는 자질로 회사 측에 자신이 적임자라는 확신을 줬고, 이는 실제로 효과가 있었다.

그녀는 “합격자 선발 투표를 앞두고 잡지, 인터넷 언론사, 라디오 방송국을 찾아가 자신을 어필했다. 최종 후보자에 오른 사람 중 나만큼 열심히 밀어붙이는 사람이 없었다. 나의 집념은 빛을 보았다”며 그동안 기울인 노력을 설명했다.

일생일대의 기회를 잡은 아모르는 13주 동안 발리, 바하마, 크로아티아, 스페인 등을 포함해 12곳의 아름다운 여행지를 다녔다. 나무 위의 집부터 12개의 침실이 있는 빌라, 1800년대 스코틀랜드성까지 다양한 숙소에 머물며 사진을 찍고 글을 썼다.

도미니크 공화국에서 아모르가 한동안 머물렀던 숙소.

중국에서 머물렀던 저택은 만리장성과 아주 가까웠고, 경치도 끝내줬다.


여행 동안 약간의 차질도 빚었다. 소셜미디어용 사진을 찍기 위해 주기적으로 좋은 장소를 발굴하고, 완벽한 한 컷을 포착해야 한다는 압박감과 공항에서 끊임없이 대기하는 시간은 아모르를 힘들게 만들었다.

아모르는 현재 초호화 세계 일주 여행을 마친 상태다. 지상 낙원의 맛을 본 그녀는 앞으로 무슨 일을 해야 할지 고민이다. 그녀는 “아직 작업해야 할 일이 남아 잠을 거의 못 잘 때도 있지만 이는 최고의 일이다. 다음에 무엇을 해야 할지 최선의 해답을 찾고 있다”는 소감을 밝혔다.

바하마에서 휴가를 즐기고 있는 아모르.


사진=인스타그램(sorelleamore)

안정은 기자 netineri@seoul.co.kr

출처: 서울신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7%
10대 0%
20대 0%
30대 18%
40대 29%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53%
10대 0%
20대 6%
30대 29%
40대 12%
50대 0%
60대 6%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14가지 항암제 가격 인하

14가지 항암제 가격 인하

일전 국가 의료보장국은 암환자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해 14가지 전기(前期) 국가 협상 항암제의 지불표준과 구매가격을 인하, 9월 말 전까지 조정 후의 새 가격에 따른 온라인 입찰 구매를 공개하라고 각 성급 약품 집중구매 플랫폼에 요구했다. 국가 의료보장

의류, 신발 관리…‘헹굼물에 식초 넣으세요’

의류, 신발 관리…‘헹굼물에 식초 넣으세요’

◆헹굼물에 식초, 베이킹소다, 구연산 등 첨가제 활용 장마철 자녀의 젖은 교복에서 퀴퀴한 냄새가 난다면 이미 세균이나 곰팡이균이 있다는 증거다. 따라서 오래 방치하지 말고 세탁하는 것이 좋고 미지근한 물에 산소계 표백제를 사용하면 도움이 된다. 특히 헹굼물에

모르면 손해 보는 생활 팁 3가지

모르면 손해 보는 생활 팁 3가지

◆한달도 거뜬한 귤 보관법 귤 보관의 핵심은 귤끼리 닿지 않게 하는 것과 통풍이다. 귤을 사오면 일단 일일이 검사해 무르거나 상한 것, 터진 것을 골라내 버리거나 먼저 먹는다. 종이박스나 랭장고 야채칸 바닥에 신문지를 도톰하게 깔고 그 우에 귤을 서로 달라붙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