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홍콩-주하이-마카오대교, 외해 인공섬 건설의 ‘중국 스피트’ 창조

[기타] | 발행시간: 2017.12.25일 10:07

(자료 사진)

[신화망 광저우 12월 25일] 강주아오(港珠澳·홍콩-주하이-마카오)대교관리국에서 입수한 정보에 따르면, 강주아오대교 건조 기간, 인공섬·터널 건설 공사에서 처음으로 초대형 직경의 강재 실린더 구조물을 외해에 깊이 묻는 쾌속 인공섬 건설 기술을 적용해 221일 만에 인공섬 2개를 완성한 세계적인 공사 기록을 창조함으로써 공사 기간을 2년 단축시켰을 뿐만 아니라 친환경적인 공사 과정을 실현했다. 강주아오대교 인공섬·터널 공사에 10만㎡에 달하는 터널 전환용 인공섬 2개를 건설하는 계획이 포함되었고 이 두 섬은 대륙에서 30km 떨어졌으며 연약지반의 두께가 30-50m에 달해 전통적인 제방 쌓는 방법으로 공사를 진행했다면 이 두 섬을 건설하는데 3년 시간이 걸렸을 것이다.

원문 출처:신화사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67%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집안 정리, 물건을 버리는 데도 순서 있다

집안 정리, 물건을 버리는 데도 순서 있다

◆옷→책→서류→소품→추억의 물건들 책 <<설레지>>을 쓴 곤도 마리에는 자신만의 정리법으로 일약 스타덤에 오른 정리 컨설턴트이다. 그가 말하는 정리의 기준은 ‘마음이 설레는 물건만 남겨야 한다’는 것. 버릴 물건과 남길 물건을 판가름하는 기준을 ‘설렘’으로 정했다.

오래된 향수는 디퓨저로 새 생명을

오래된 향수는 디퓨저로 새 생명을

보통 향수의 류통기한은 개봉 전 3~5년, 개봉 후 1~3년 사이이다. 류통기한이 지난 향수는 향이 변하거나 향수액이 변질했을 위험이 있으니 인체에 뿌리기보다는 디퓨저(방향제)로 활용하면 좋다. 안 쓰는 향수로 디퓨저를 만드는 가장 간단한 방법은 소독용 에탄올(乙

장마철 가죽가방 보관법

장마철 가죽가방 보관법

여름 장마철에는 다른 계절보다 가죽가방 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 비에 젖기 쉽고 또 습도가 높은 장마철엔 가죽가방에 쉽게 곰팡이가 생기기 때문이다. 특히 고가의 가방일수록 가공을 거의 안한 자연상태의 가죽을 쓰기 때문에 곰팡이가 쉽게 생길 수 있어 더욱 세심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