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심양시소수민족 2018년 신년교향음악회 성경대극원서

[기타] | 발행시간: 2017.12.25일 10:18

본사소식 심양시문화방송텔레비젼신문출판국에서 주최하고 심양시조선족문화예술관에서 협조한 ‘심양시 소수민족 2018년 신년교향음악회’가 12월 21일 성경대극원에서 성황리에 개막되였다.

이날 음악회는 미국 서북대학 박사인 사강이 수석지휘를 맡았다. 음악회는 교향곡 <루슬란과 류드밀라전주곡(鲁斯兰与柳德米拉序曲)>으로부터 시작해 관중들을 풍부하고 다채로운 음악세계로 이끌어갔다. 관현악 <남색다뉴브강 (蓝色多瑙河)>, <쾌속폴카(快速波尔卡)>, 묘족무곡, 영화음악<영화가곡련주>, 교향악 <나의 고향>, <윌리엄 텔 전주곡(威廉退尓序曲)> 등 경전음악은 관중들의 심금을 울렸고 녀성독창 <강산>, 남성중음독창 <오늘 밤 누구도 잠들 수 없어>, 4중창<홍하곡> 등 노래는 관중들을 음악의 세계에 도취하도록 했다.

음악회는 관중들의 열렬한 박수갈채를 받았다.

심양시조선족문화예술관 소속인 심양시소수민족교향악단은 2015년 5월에 설립, 기업가 오동연 녀사가 단장을 맡고 있다. 현재 이 교향악단은 단원이 100여명이고 국가1급 연주자 18명, 국가2급 연주자 8명, 국가3급연주자 30명이다.

최수향 기자



출처:료녕신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13살 소년, 게임따라 고층서 뛰어내리다 숨져

13살 소년, 게임따라 고층서 뛰어내리다 숨져

최근 중국에서는 모바일 게임에 푹 빠진 13살 소년이 게임 속 장면처럼 고층에서 몸을 던졌다가 숨지는 일이 발생했다. 중국청년보(中国青年报)는 10일 지난 8월 30일 새벽 난통(南通)에 사는 13살 소년 쉬진(徐锦, 예명)이 투신 사망했다고 전했다. 최근 숨진 쉬 군의

상무부 "美 최대압력, 中에 아무런 영향 없어..대화해야"

상무부 "美 최대압력, 中에 아무런 영향 없어..대화해야"

상무부가 고율 관세 부과 등의 미국의 압력 행사는 중국을 굴복시킬 수 없다면서 대화를 통해 중미 무역분쟁을 해결하자고 촉구했다. 11일 상무부에 따르면 가오펑 대변인은 이날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우리가 수차례 언급했듯이, 미국의 패권주의, 최대 압력 행사는

기내 화장실서 전자담배 피운 려객 형사구류 적용

기내 화장실서 전자담배 피운 려객 형사구류 적용

경찰측, “요행심리 버려야” [장춘=신화통신] 길림성공안청 공항공안국에서 입수한 데 따르면 한 려객이 일전에 비행기 객실 화장실에서 전자담배를 피우다가 승무원에게 발견되여 공항 공안기관으로부터 처벌을 받았다. 경찰측은 비행기의 여러 곳에서는 전자담배를 포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