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건강/의료
  • 작게
  • 원본
  • 크게

사춘기 빠른 녀성, 정신건강 취약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7.12.27일 09:40

사춘기가 조기에 시작된 소녀는 우울증발병 위험이나 반사회적 행동을 할 가능성이 크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코넬대학 연구팀은 녀성 8000여명을 대상으로 이들이 20대 후반이 될 때까지 추적조사를 실시했다. 연구팀은 생리증상이 처음으로 시작된 시기를 조기사춘기의 징후로 봤다.

연구 참가자는 평균적으로 12세때 생리가 시작됐다. 7세때 생리가 시작된 경우도 있었는데 이는 1% 미만이였다. 약 7%는 10세때, 19%는 11세때 생리가 시작됐다.

연구팀의 제인 멘들 교수는 "연구결과, 동년배보다 일찍 사춘기가 시작된 소녀는 청소년기를 겪으면서 우울증에 걸리거나 반사회적 행동을 할 가능성이 커지는 등 정신적으로 취약한것으로 나타났다"면서 "이런 현상은 20대 후반까지도 지속될수 있다"고 말했다.

미국의 청소년 의학 전문가인 엘렌 셀키 박사는 "조기사춘기를 유발하는 원인은 분명하게 밝혀지지 않았지만 몇몇 연구에 의하면 비만과 환경호르몬 등 내분비계에 장애를 일으키는 화학물질이 유발인자로 꼽히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부모는 사춘기가 일찍 시작된 딸의 기분이나 행동에 더 관심을 기울이고 살펴봐야 한다"면서 "필요하다면 심리치료 등 중재 노력을 통해 향후 발생할 문제를 막을수 있을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연구 결과는 12월 26일(현지시간) '피디애트릭스(Pediatrics)'에 실렸다.

연변일보넷 편집부 편집/외신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29%
10대 0%
20대 0%
30대 14%
40대 0%
50대 14%
60대 0%
70대 0%
여성 71%
10대 0%
20대 29%
30대 29%
40대 14%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위니아만도 공식대리점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매일 야금야금 살 빼는 법 5

매일 야금야금 살 빼는 법 5

다이어트를 할 때 영양소가 골고루 포함된 식사를 하면 굳이 칼로리(열량)를 계산하지 않아도 살이 빠질 수 있다. 과하게 칼로리를 따지다 보면 오히려 역효과가 나는 경우도 많기 때문이다. 그런데도 식단 조절 때문에 칼로리는 여전히 고려해야할 요소다. 하지만 매번

올해의 컬러, ‘울트라 바이올렛’ 어떻게 입지?

올해의 컬러, ‘울트라 바이올렛’ 어떻게 입지?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매년 봄과 가을이면 미국 색채 전문 기업 ‘팬톤’에서 ‘올해의 컬러’를 발표한다. 올해 선정된 팬톤의 컬러는 ‘울트라 바이올렛’ 이다. 고귀함과 화려함을 상징하는 보라색은 빨강과 파랑이 섞여 더 특별하고 매혹적인 분위기를 느끼게 한다. 그

‘즐거운 춘제’ 중동부유럽 5개국 순회공연 보스니아서 개막

‘즐거운 춘제’ 중동부유럽 5개국 순회공연 보스니아서 개막

1월18일,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의 모스타르에서 베이징 무용학원 청년 무용단의 배우들이 무형문화유산 연구 창작 무용극 ‘나·정(儺·情)’을 공연하고 있다. ‘즐거운 춘제’ 행사가 18일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의 남부도시 모스타르에서 최초로 상연됐다. 중국 베이징에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