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국제경제
  • 작게
  • 원본
  • 크게

韓, 청년은 일할 곳 없고…노인은 쉬고 싶어도 못 쉰다

[기타] | 발행시간: 2017.12.30일 11:08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우리나라 고용률은 경제개발협력기구(OECD) 평균보다 높다. 하지만 '일자리가 없다'고 난리다. 이유는 연령층별 고용률에 있다. 청년들은 OECD 평균보다 고용률이 낮은데, 노인들은 평균보다 많이 일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예산정책처(NABO)의 '경제동향(62호)'에 실린 '우리나라와 OECD국가의 연령층별 고용률 비교 분석' 보고서에서 황종률 경제분석관은 "우리나라의 15세 이상 기준 고용률은 OECD 평균 고용률을 상회하나, 고령층을 제외한 고용률은 OECD 평균을 오히려 하회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ㅣ

고용률은 생산가능인구 대비 취업자수로, 실업률(경제활동인구 대비 실업자수)과 함께 노동시장을 평가하는 주요 지표다.

우리나라의 15세 이상 고용률은 지난해 기준 60.4%로 동기준 OECD 평균 고용률(56.4%)에 비해 높은 수준이다. 일본(58.2%), 독일(58.4%), 미국(59.7%) 등 주요 선진국도 우리나라에 비해 낮은 수준이다. 우리나라 고용률은 2000년대 들어 59%대에서 정체되어 있었으나 최근 3년 연속 60%를 상회하여 완만히 상승하는 추세다.

하지만 연령대별로 들여다보면 우리나라만의 특이점이 보인다. 고령층 고용률은 평균보다 높지만 고령층을 제외한 15~64세 기준 고용률은 우리나라가 OECD국가의 평균보다 낮은 수준이다. 15~64세 기준 고용률은 지난해 기준 66.1%로 OECD 35개국의 평균 고용률(67.0%)에 비해 낮다. 독일(74.4%), 영국(74.3%), 일본(74.3%), 미국(69.4%) 등 주요 선진국의 경우, 이 연령대의 고용률이 대부분 70%를 넘어서거나 70%에 육박하고 있다.

65세 이상 고령층 고용률은 지난해 기준으로 30.7%에 달했다. 이는 OECD 국가 고령층 평균 고용률(14.1%)의 두 배 수준이다. 우리나라 65세 이상 고령층의 고용률은 2000년대 이후 30% 수준을 기록하다 2010년 금융위기 여파로 28.7%까지 하락했지만 다시 30%대로 복귀했다. 2014년에는 31.3%로 정점을 찍었다.

우리나라 청년층 고용률은 2004년 45.1%를 정점으로 2013년 39.7%까지 하락했다. 최근 3년 연속 상승세지만, 여전히 낮은 수준을 기록 중이다. OECD 국가 청년층의 평균 고용률도 2000년 55.1%에서 2013년 50.6%까지 하락하다 최근 상승 추세지만, 청년층 고용상황이 대부분의 OECD국가에서 추세적으로 악화되고 있다.

그러다 보니 청년층의 고용률 기여도도 상대적으로 낮다. 우리나라 청년층(15~29세)이 생산가능인구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지난해 기준 21.7%로 OECD 평균(23.0%)보다 소폭 낮은 수준이며, 청년층 고용률은 42.3%로 OECD 평균(52.6%)보다 현저히 낮은 수준을 기록했다. 이에 따라 우리나라 청년층의 고용률 기여도는 9.2%포인트(기여율 15.2%)에 그쳤다. OECD 평균 기여도인 12.1%포인트(기여율 21.5%)를 밑도는 수준이다. 우리나라 청년층의 경제활동참가율 역시 낮다. 지난해 기준 46.9%를 기록, OECD국가들 중 이탈리아(41.6%)와 그리스(46.4%)에 이어 세 번째로 낮은 수준을 기록했다.

앞으로도 이같은 추세는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황 분석관은 "기업이 기술혁신과 자동화를 통해 신규 고용을 최소화하고 직접고용을 줄이는 추세가 일반화되면서 양질의 고용이 감소하고, 고학력 청년층의 노동시장 진입이 어려워지는 상황이 지속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출처:아시아경제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3%
10대 0%
20대 0%
30대 27%
40대 7%
50대 20%
60대 0%
70대 0%
여성 47%
10대 0%
20대 7%
30대 20%
40대 2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똑같은 키" 전현무♥한혜진 '사랑으로 극복한 5cm'

"똑같은 키" 전현무♥한혜진 '사랑으로 극복한 5cm'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전현무 한혜진 커플이 맞추다 맞추다 키까지 맞추는 케미를 선보였다. 20일 MBC '나 혼자 산다'는 공식 SNS을 통해 멤버들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제작진은 "나래코기의 고개는 언제나 갸웃둥. '나 혼자 산다' 오늘 밤 11시 10

95년 이후 출생자, 전자상거래 주력층으로 부상…사회적 가치 중시

95년 이후 출생자, 전자상거래 주력층으로 부상…사회적 가치 중시

웨이핀후이(唯品會·VIPS)는 아이리서치(iReserch)와 련합해 웨이핀후이 소비 데이터에 기반한 <한 세대를 심다·95년대생 류행 소비 보고서>(이하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는 소비 선호도와 지역 구매력, 소비 관념, 전파 선호도 등 여러 개의 척도에서 95년 이후

미국 타임지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 한국 문재인 대통령 포함

미국 타임지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 한국 문재인 대통령 포함

력사적 남북·북미 정상회담을 성사시키는데 주도적 역할을 한 문재인 대통령이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TIME)이 선정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The World Most Influential People)'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타임이 19일(현지시간) 발표한 명단을 보면 문 대통령을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