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건강/의료
  • 작게
  • 원본
  • 크게

양송이버섯 우 고인 물, 영양성분 농축액?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1.02일 09:10
양송이는 ‘서양의 송이’라는 뜻으로 서구 문화권에서 다양한 음식에 빠지지 않는 식재료이다. 파스타나 샐러드, 수프 우에서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버섯은 워낙에 영양성분이 풍부하다. 특히 채소나 과일이 가진 무기질과 육류의 단백질을 두루 갖춘 식품이다. 그중에서도 양송이버섯은 모든 버섯 가운데 단백질함량이 가장 뛰여나다. 양송이버섯에는 신체내 단백질을 합성하는 성분인 필수 아미노산이 다른 채소나 고기보다 많이 들어있다.

양송이버섯에는 손상된 간을 재생하는 데 필요한 충분한 단백질이 있다. 아울러 베타글루칸 성분은 면역강화와 암예방 및 암세포가 자라는 것을 억제한다. 특히 양송이 추출물인 AHCC는 간암 예방 효과가 탁월하다. 뿐만 아니라 양송이버섯은 면역기능 개선에도 도움이 된다.

미국 터프츠대학의 영양학자 글렌 카드웰 박사 연구팀은 흰 양송이버섯을 먹은 사람들에게서 바이러스 질환에 대항하는 면역성 증진이 확인됐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한 바 있다.

연구에 따르면 양송이버섯의 단백질 호르몬인 사이토카인을 증가시켜 항바이러스 효과를 가진다. 카드웰 박사는 “버섯이 신종플루를 예방하는 데 면역의 특효약 식품으로서 어떻게 사용될 수 있는지를 찾고 있다.”고 말했다.

양송이버섯은 피부관리에도 좋다. 양송이버섯에 많은 량의 필수 아미노산이 들어있어 이 성분들이 피부를 매끄럽게 만들어준다. 또한 풍부한 비타민이 들어있어 피부의 탄력과 미백에 도움을 준다. 양송이버섯 5개면 하루 권장량의 비타민이 충족돼 피부를 탱탱하고 맑게 하는 데에 도움이 된다.

또한 양송이버섯은 몸에 좋은 HDL 콜레스테롤의 흡수를 높여주는 효과가 있다. 대신 나쁜 LDL 콜레스테롤을 몸 밖으로 배출해 동맥경화 예방에 도움을 준다.

양송이버섯에는 비타민D와 타이로시나제, 엽산 등을 많이 함유하고 있어 고혈압 예방과 빈혈 치료에 효과가 있다. 한 연구에 따르면 양송이는 중파장 자외선을 쬐면 내부에 있는 비타민D가 400%까지 늘어난다. 양송이는 또한 전분이 들어있지 않아 당뇨병과 비만에 좋다.

양송이버섯은 고기와의 궁합도 좋다. 양송이엔 비타민B2가 풍부해 하루에 5, 6개만 먹으면 일일 필요량을 섭취할 수 있다. 그래서인지 삼겹살을 구워먹을 때 양송이버섯이 빼놓지 않고 등장한다.

고기와 함께 양송이버섯을 구워놓으면 양송이버섯 우로 물이 고이는 것을 볼 수 있다. 이 물을 둘러싼 속설이 그간 많았다. 양송이버섯의 이 풍부한 영양성분이 농축된 물이기에 가장 건강에 좋은 성분이라는 것이다.

하지만 연구팀의 분석결과 버섯에 고인 물은 농축액이 아닌 버섯에서 빠져나온 수분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 물의 99%는 단지 수분이며 당, 아미노산, 유기산 등 영양성분은 1%였다. 때문에 양송이버섯 우 고인 물에 집착하기보단 양송이버섯 자체를 섭취하는 것이 훨씬 좋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7%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17%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33%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위니아만도 공식대리점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개성도 살리고 트렌디함은 더해주고… 올해의 컬러 아이템

개성도 살리고 트렌디함은 더해주고… 올해의 컬러 아이템

미국 색채 전문 기업 '팬톤'에서 발표한 2018 올해의 컬러는 '자기표현의 기회를 넓혀주는 보다 다양한 컬러 스토리'라고 표현했다. 나만의 개성을 살려주고 트렌디함을 어필할 수 있는 올해의 컬러 아이템을 만나보자. 도발적이고 독창적인 컬러 '울트라 바이올렛

'사랑의 언어' 5가지

'사랑의 언어' 5가지

사람들은 저마다 각각의 개성을 가지고 있다. 좋아하는 것과 싫어하는 것이 다르고, 감정과 표현도 다르다. 상대방을 유혹하고 싶으면 그 사람이 어떤 것을 좋아하는지, 어떤 것에 약한지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세계적인 상담사인 게리 채프먼은 사랑의 언어에는 5가

졸린 뇌를 깨우는 먹을거리 5

졸린 뇌를 깨우는 먹을거리 5

현대인들은 직장이나 가정에서 머리를 써야 할 일이 더욱 많아지고 있다. 정신적으로 피곤한 삶을 살아가고 있는 것이다. 이렇게 힘들고 지친 두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 '소페미닌닷컴'이 뇌 건강에 좋은 식품 5가지를 소개했다. 1. 달걀 달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