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IT/과학 > 과학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물고기 드론’수중 60메터까지 잠수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1.03일 15:53

오는 7일( 현지시간) 개막되는 ‘2018 전자제품박람회(CES)’에서 공개될 ‘물고기 드론'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미국 포브스는 2일 중국 AI 스타트업 ‘로보시’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에서 인공지능 기능이 탑재된 물고기형 수중 드론 ‘비키(BIKI)’를 공개한다고 보도했다.

비키는 최대 깊이 약 60메터까지 잠수 가능한 수중 드론으로 개인이 간편하게 수중 세계를 탐험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이 제품엔 어두운 수중 세계를 비추는 밝기 114루멘의 발광다이오드(LED) 2개가 탑재됐고 화각 150도의 렌즈로 물 속을 촬영할 수 있다.

비키엔 위치추적시스템(GPS)이 내장돼 있어 현재 위치를 정확히 파악할 수 있고 배터리 잔량이 부족하면 자동으로 주인에게 돌아온다는 게 업체 측의 설명이다.

포브스는 “비키엔 북경 대학 연구팀이 10년에 걸쳐 개발한 AI 기술이 투입됐다”며 “독자적인 알고리즘(算法)에 의해 균형을 유지하고 수중에서도 선명한 이미지를 촬영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지난 2015년 설립된 로보시는 지난해 7월까지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인민페로 1300만원의 자본을 확보하는 데 성공, 비키를 량산해냈다.

로보시 창업자는 “신비로운 수중 세계에 앞으로 더 많은 업체들이 진출할 것으로 보인다”며 “기술을 낚시 분야에 활용하는 스마트 피싱 시장 역시 향후 큰 성장이 기대됨에 따라 비키의 년매출은 수십만 대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 CES엔 전세계 총 4000여 개 업체가 참여한다. 그중 중국 업체는 천여 개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이번 CES에선 AI 분야에 뜨거운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5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5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5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빌 게이츠, 알츠하이머 조기 진단법 개발에 3천만딸라 지원

빌 게이츠, 알츠하이머 조기 진단법 개발에 3천만딸라 지원

마이크로소프트 공동창업자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공동 창업자인 빌 게이츠가 유명 화장품업체인 에스티로더의 명예회장 리어나도 로더와 함께 알츠하이머병의 조기 진단법 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3년간 3000만딸라를 지원한다. 빌 게이츠 회장은 자신의 블로그

연길-대황구 연길-비암산 직행뻐스 개통

연길-대황구 연길-비암산 직행뻐스 개통

연변동북아려객운수집단관광회사로부터 알아본 데 따르면 21일부터 연길에서 훈춘 대황구계곡에 이르는 직통뻐스를 개통하게 된다. 이 직통선로는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6시 30분에 동북아려객운수소에서 출발한다. 직통뻐스 세트표 가격은 109원이며 대황구계곡풍경구

연길 공룡왕국 금두환락원 대상 건설 협의 체결

연길 공룡왕국 금두환락원 대상 건설 협의 체결

-총투자액 15억원 14일, 연길시는 금두(金豆)투자지주그룹유한회사와 연길 공룡왕국 금두환락원 대상 개발 건설 협의를 체결했다. 연길시 도시구역의 남부에 위치한 연길 공룡왕국 금두환락원 대상은 부지면적이 40헥타르, 총투자액이 15억원에 달하며 3기로 나누어 건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