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국제경제
  • 작게
  • 원본
  • 크게

세계 부채 25경원 육박…부채비율은 하락

[기타] | 발행시간: 2018.01.06일 10:24
[머니투데이 유희석 기자] [1인당 부채 3193만원 이상…한국 등 비금융 민간 부채 사상 최대]

/사진=픽사베이

세계 부채 총량이 역대 최대로 늘었다. GDP(국내총생산) 대비 부채비율은 하락했다. 세계 경제 성장 속도가 부채 증가보다 빨랐다는 의미다.

4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국제금융협회(IIF)는 이날 발표한 '글로벌 부채 관찰’ 보고서에서 지난해 3분기 세계 총 부채가 작년 말보다 16조달러 늘어난 233조 달러(약 24경7300조원)에 달했다고 밝혔다. 사상 최대치다. 세계 인구를 76억명으로 가정하면 1인당 부채 규모는 3만달러(약 3193만원) 이상이다.

특히 한국, 캐나다, 홍콩, 프랑스, 스위스, 터키 등의 비금융 민간 부문 부채가 사상 최대 수준으로 커졌다고 IIF는 경고했다.

부채 총량은 늘었지만, GDP 대비 부채비율은 지난해 2분기 321%에서 3분기 318%로 낮아졌다. 4분기 연속 하락이다. 세계 경제 성장이 계속됐기 때문이다.

IIF는 "잠재성장률을 웃도는 성장세와 중국과 터키 등의 물가 상승, 중국과 캐나다의 부채 구조조정 노력 등이 어우러져 부채비율 하락에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부채 급증은 중앙은행들의 금리 인상 움직임에 제동을 걸 수 있다며”며 “(금리 인상은) 부채 비율이 높은 기업과 정부의 상환 능력에 대한 우려를 키우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희석 기자 heesuk@mt.co.kr

출처:머니투데이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0%
50대 5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봉황망코리아 최예지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중국 국민에게 건넨 명절인사에 대한 중국 네티즌들의 반응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날 문재인 대통령이 중국의 설 명절 춘절을 맞아 중국중앙방송(CCTV)을 통해 중국인들에게 새해 인사를 전했다. 한국 대통령이 중국 국민
1/3
위니아만도 공식대리점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따자하오!” 중국에 명절인사 전한 문재인 대통령…중국 반응은?

“따자하오!” 중국에 명절인사 전한 문재인 대통령…중국 반응은?

[봉황망코리아 최예지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중국 국민에게 건넨 명절인사에 대한 중국 네티즌들의 반응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날 문재인 대통령이 중국의 설 명절 춘절을 맞아 중국중앙방송(CCTV)을 통해 중국인들에게 새해 인사를 전했다. 한국 대통령이 중국 국민

中 춘윈(春運)의 ‘역방향 친지방문 붐’이 보여준 시대의 변천

中 춘윈(春運)의 ‘역방향 친지방문 붐’이 보여준 시대의 변천

[신화망 창사 2월 16일] (스웨이옌(史衛燕) 기자) 고향으로 돌아가 설 쉬는 것은 중국 민속의 전통이지만 최근 몇년에 와서 이런 전통에 변화가 생기기 시작했다. 중국의 춘절 연휴는 7일간이지만 고향이 먼 곳에 있는 ‘타지인’에게 있어서 이 기간은 너무 짧고 귀향길

[2018 중국 춘절] 텅텅 빈 중국 도시… 사람들 다 어디로 갔나?

[2018 중국 춘절] 텅텅 빈 중국 도시… 사람들 다 어디로 갔나?

[봉황망코리아 최예지 기자] 이번 춘절 기간 중국인 해외 여행객이 사상 최대 규모에 이르면서 중국의 주요 도시에 인적이 드문 이례적인 일이 벌어졌다. 15일 중국 봉황망(凤凰网)에 따르면 위안화 가치 상승으로 중국인들이 해외로 여행을 떠나 베이징(北京·북경),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