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상하이, 관광업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예정

[기타] | 발행시간: 2018.02.01일 14:02

(자료 사진)

[신화망 상하이 2월 1일] (천아이핑(陳愛平) 기자) 기자가 31일에 개최한 상하이(上海)시정부 기자회견에서 입수한 정보에 따르면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더욱 많은 편리를 제공하기 위해 상하이는 올해 관광업 공공서비스를 진일보로 업그레이드시킬 예정이다.

쉬웨이완(徐未晚) 상하이시 관광국 국장은 올해 상하이는 단계 별로 55개 관광업 공공서비스센터를 업그레이드 및 개조하여 관광객들에게 기능이 다양하고, 스마트하고,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소개했다.

예를 들면, 관광업 공공서비스센터는 안내센터의 역할만 할 뿐만 아니라 엄마와 아기에게 서비스를 제공, WIFI 무료 임대 서비스 제공 등 대중에게 편의를 주는 기능을 갖추게 되고 공공서비스센터의 설계도 관광객용 화장실 등 편의시설과 잘 매치되게 할 것이다. 이 외에 상하이는 관광업 공공서비스를 인텔리전트 시티의 건설에 접목시켜 휴대폰 클라이언트를 통해 관광객들에게 네비게이션, 관광지 설명 등 서비스를 제공하고 해외 관광객의 편리를 위해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한 다국어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원문 출처:신화사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7%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33%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집안 정리, 물건을 버리는 데도 순서 있다

집안 정리, 물건을 버리는 데도 순서 있다

◆옷→책→서류→소품→추억의 물건들 책 <<설레지>>을 쓴 곤도 마리에는 자신만의 정리법으로 일약 스타덤에 오른 정리 컨설턴트이다. 그가 말하는 정리의 기준은 ‘마음이 설레는 물건만 남겨야 한다’는 것. 버릴 물건과 남길 물건을 판가름하는 기준을 ‘설렘’으로 정했다.

오래된 향수는 디퓨저로 새 생명을

오래된 향수는 디퓨저로 새 생명을

보통 향수의 류통기한은 개봉 전 3~5년, 개봉 후 1~3년 사이이다. 류통기한이 지난 향수는 향이 변하거나 향수액이 변질했을 위험이 있으니 인체에 뿌리기보다는 디퓨저(방향제)로 활용하면 좋다. 안 쓰는 향수로 디퓨저를 만드는 가장 간단한 방법은 소독용 에탄올(乙

장마철 가죽가방 보관법

장마철 가죽가방 보관법

여름 장마철에는 다른 계절보다 가죽가방 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 비에 젖기 쉽고 또 습도가 높은 장마철엔 가죽가방에 쉽게 곰팡이가 생기기 때문이다. 특히 고가의 가방일수록 가공을 거의 안한 자연상태의 가죽을 쓰기 때문에 곰팡이가 쉽게 생길 수 있어 더욱 세심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