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기상천외
  • 작게
  • 원본
  • 크게

'설탕' 끊고 15년간 괴롭히던 지긋지긋한 '여드름' 피부 탈출한 여성

[조글로미디어] | 발행시간: 2018.02.01일 23:48

Jess Buntrock

[인사이트] 황비 기자 = 15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여드름에 시달리던 여성이 자신만의 방법으로 '꿀피부'로 거듭났다.

지난달 31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오랜 시간 피부를 연구해 온 뷰티 유튜버 제스 번트록(Jess Buntrock, 33)이 소개한 스킨케어 방법을 소개했다.

제스는 동영상 공유 사이트 유튜브에 9만 1천 명이 넘는 구독자를 보유한 유명 유튜버다.

제스는 지난 15년간 수없이 많은 케어법을 사용해도 사라지지 않는 여드름과 긴 사투를 벌여왔다.

Jess Buntrock

한눈에 봐도 울긋불긋해 보이는 피부 때문에 스트레스도 많이 받았지만 어찌 된 일인지 여드름은 전혀 사라지지 않았다.

그런데, 어느 순간부터 제스의 여드름이 점차 줄기 시작했다.

제스는 자신을 괴롭히던 여드름이 갑작스레 사라진 이유를 '식단'으로 꼽았다. 정확히는 '설탕'과 '기름기'가 없는 건강한 식단이다.

채식을 시작한 이후 건강한 식단을 추구하던 제스는 설탕과 기름도 줄이기로 마음먹었고, 그 결과가 곧바로 피부에 나타난 것이다.

Jess Buntrock

제스는 "식단에서 설탕, 기름기, 콩 등을 제거하기 시작하자 피부가 좋아졌다. 피부를 위해 식단을 바꾼 것은 아니지만 기쁘다"고 설명 했다.

완벽한 '무결점' 피부가 된 것은 아니지만, 메이크업을 통해 가릴 수 있을 정도가 됐다는 것만으로도 제스는 너무나도 만족하고 있다.

이후 제스는 본인만의 메이크업 스킬로 여드름을 완벽하게 가릴 수 있는 메이크업 꿀팁을 누리꾼들에게 알려주고 있다.

Jess Buntrock

피부로 인한 스트레스가 얼마나 큰지 잘 알고 있던 제스는 자신의 경험담을 사람들에게 알리고자 영상을 촬영해 유튜브에 공개한 것이다.

해당 영상에서 제스는 "물론 모든 사람이 같은 효과를 볼 수 있는 것은 아니지만, 같은 경험이 있는 사람으로서 도움이 되고 싶다"고 전했다.

제스의 '꿀팁'을 접한 누리꾼들은 "건강한 식단이 피부에도 영향을 미치는 듯하다", "제스덕에 여드름 피부를 잘 가리는 법을 알게 됐다"는 반응을 보였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5%
10대 0%
20대 0%
30대 18%
40대 27%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55%
10대 0%
20대 0%
30대 45%
40대 9%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룡산에 악어형류 두개골 화석 발견

룡산에 악어형류 두개골 화석 발견

- 지금까지 16곳서 화석 발굴 11일, 연길시 룡산공룡화석 16호 화석지점에서 새로운 악어형류 두개골화석이 발견되였다. 중국과학원 고대척추동물과 고대인류연구소 고대생물동물 학자인 서성은 이번에 발견한 악어형류 두개골화석은 매우 완전히 보존된 상태인데 개체

훈춘-녕파 주산항 항선 첫 취항바인초루 개통식에 출석 및 출항지령 선포

훈춘-녕파 주산항 항선 첫 취항바인초루 개통식에 출석 및 출항지령 선포

로씨야 현지시간으로 14일 15시 48분, 기적소리와 함께 훈춘-자르비노항-녕파 주산항 국내무역화물 국제운수항선이 정식으로 개통되였다. 이는 길림성과 절강성이 손잡고 중-로 국제운수합작의 새로운 모델을 창조했음을 표징한다. 성당위 서기 바인초루가 개통식에 출

주택 토지사용권 70년, 그 후는 어떻게 될가?

주택 토지사용권 70년, 그 후는 어떻게 될가?

우리 나라의 주택용 토지 사용기간은 70년이다. 70년의 토지사용 기간이 지나면 주택과 별도로 토지에 대한 사용권은 어떻게 될 것인가? 중국 첫 민법전(초안)에서는 주택건설용지의 사용기간(70년)이 지나면 자동으로 연장하여 계약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전문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