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문화프로그램 ‘신중국’PD 주군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2.01일 16:33

주군이 프로듀서를 맡은 프로그램‘신중국’이 새해 CCTV1, CCTV3 채널에서 주말 저녁 황금시간대에 방송된다. 편지랑독 프로그램으로서 ‘신중국’은 ‘견자여면’과 흡사하고 주군이 아나운서 출신 PD라는 점에서 동경과도 비슷한 행보를 보인다. 주군은 문화프로그램이 바야흐로 발전하고 있는 현황에 비해 관련 프로그램이 아직 너무 적다고 했다. 그는 보다 많은 사람들이 이 행렬에 들어서서 품위있는 프로그램을 제작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공산당원 서한 50편 선별

주군 하면 대중들이 가장 먼저 떠올리는 키워드가 바로 ‘CCTV음력설특집방송’과 ‘예술인생’ 이다. 아나운서에서 제작자로 변신한 것도 필연의 선택이였다. 그는 ‘예술인생’을 장장 17년 동안 이끌어오면서 오래된 브랜드 프로그램으로서 예술인생이 표현하려는 모든 과제를 완료했다고 여겨 돌파구를 찾고 있었다고 했다. 그는 현단계에서 자신을 좀 더 업그레이드하려고 고민할 무렵 ‘신중국’이라는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되였다고 소개했다.

8개월간의 기획과 4개월간의 록화를 마친 이 프로그램은 편지를 매개체로 시즌별로 테마를 선정해 유명 배우들과 관중들이 익히 알고 있는 문예종사자들이 대독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프로그램의 전반 틀에서 ‘편지랑독’은 내용 구성의 작은 일부분이고 주군은 해설자로서 편지를 랑독하는 과정에 이 편지의 배경과 수신자와 발신자간의 이야기에 대해 설명해준다.

편지선택에서부터 시공간을 뛰여넘는 편지 구현방식, 랑독자 선정에서 이야기 풀어가는 방식까지 지난 1년간 시간마다 확정과 뒤엎기를 반복했다고 주군은 회억했다.

주군의 소개에 의하면 이 50통 편지는 공산당이 창건된 이래 수록한 2000여통의 공산당원 편지에서 선별한 것으로서 위인, 명인의 편지가 있는가 하면 잘 알려지지 않은 보통 공산당원의 편지도 들어있다. 시간대는 중국공산당 창당 초기부터 개혁개방 그리고 최근 5년까지를 아우른다. 주군은 편지 수집이 도전적인 과제였다면서 이 프로그램을 위해 CCTV예능채널이 박물관, 자료관에 보낸 소개장만 수십통에 달한다고 했다. 제작진들은 방방곡곡에서 받은 편지를 간단하게 분류하고 이 속에서 사람들의 심금을 울리는 편지를 취급했다.

60여명의 배우를 소집,감성 공유

이 프로그램의 편지랑독 출연진에 리유빈, 당국강, 오경, 서쟁, 황발, 진건빈, 장근근, 류도, 도홍 등 60여명의 예술가와 배우들이 참여해 막강한 라인업을 자랑한다. 주군은 특히 최년소 게스트인 TFBOYS 맴버 이양천새를 비롯한 모든 젊은 배우들이 진정성있게 프로그램에 림해 인상적이였다고 전했다. 그는 당대 핫한 인기배우 양양을 례로 양양이 황계광의 편지를 읽던중 "공을 세우지 않으면 전장에 나가지 않겠다."고 씌여진 구절을 자기도 모르게 곱씹어 읽었다고 한다. 그러자 관중석에 있는 모든 대학생들이 따라 읽는 장면이 연출되여 심금을 울렸다고 회억했다.

지난 30년간 미디어업계에 종사한 베테랑 아나운서로서 주군은 현재 문화프로그램이 흥성기에 있다고 했다. 이런 배경에서 그는 제작자, PD로서의 변신을 시도해 ‘신중국’이라는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되였다고 한다. 평소 회화에도 조예가 깊은 주군은 지난해 12월 26일 하북박물관에서 개인전을 열기도 했다. 그는 동적인 일과 정적인 일을 동시에 추진하면서 마음이 보다 평온해지고 풍부해졌다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도 회화와 아나운서 이 두가지 일에 모두 심혈을 기울여 프로의 자세로 림하겠다고 털어놨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가상화폐 폭락에… 중국 ‘채굴기 땡처리’ 급증

가상화폐 폭락에… 중국 ‘채굴기 땡처리’ 급증

정부의 규제 강화로 폐업 늘어나 무게로 일괄 판매 등 고철시장 호황 중국은 1년 전만 해도 ‘가상화폐 천국’으로 불렸다. 쓰촨(四川)ㆍ윈난(雲南)성과 네이멍구(內蒙古)ㆍ신장(新疆)위구르자치구 등 중국의 변방지역은 저렴한 전기료와 서늘한 기후로 전 세계 비트코인

일본 정부, 외국인 노동자 35만명 유입 법안 강행 통과

일본 정부, 외국인 노동자 35만명 유입 법안 강행 통과

출입국관리법 개정안 참의원 통과 예정 노동력 부족 현상에 새 체류 자격 추가 야당 강력 반발·보수파들조차 반대 일본 정부가 인구 감소로 인한 노동력 부족 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외국인 노동자 유입 확대를 뼈대로 한 출입국관리법을 개정했다. 자민당과 공명당은 8

캐나다 "'미국 요구'로 중국 화웨이 창업주 딸 체포"

캐나다 "'미국 요구'로 중국 화웨이 창업주 딸 체포"

[앵커] 캐나다 정부가 중국을 대표하는 통신 장비 업체 화웨이의 창업주 딸을 체포했다는 소식 앞서서도 여러차례 전해드렸습니다. 미국의 요청이 있었다는 것입니다. 미국과 중국이 무역 전쟁 휴전에 합의한지 1주일도 채 안된 상황에서 벌어진 일인데, 미국이 국가 안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