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인도인 22명 탄 유조선, 해적 피랍 닷새 만에 풀려나

[기타] | 발행시간: 2018.02.07일 07:51
인도인 승무원 22명이 탑승한 유조선이 아프리카 서부 베냉 인근 기니만 해역에서 해적에 납치됐다가 닷새 만에 풀려났다.

수슈마 스와라지 인도 외교장관은 6일 "인도인 22명이 탄 머린익스프레스 호가 풀려났다고 알릴 수 있어 기쁘다"면서 "나이지리아와 베냉 정부의 도움에 감사한다"고 자신의 트위터에 글을 올렸다.

스와라지 장관은 다만 머린익스프레스호를 납치한 해적들에게 대가를 지불했는지 등 구체적 경위는 밝히지 않았다.

홍콩에 본사를 둔 앵글로-이스턴 선박 소속 머린익스프레스호는 1만3천500t의 휘발유를 싣고 지난 1일 베냉 코토누 항을 떠난 뒤 해상에서 해적에 납치됐다.

국제해사국(IMB)에 따르면 지난해 기니만 해역에서 모두 65명이 해적에 납치된 것으로 나타나는 등 최근 아프리카 서부 해안에서 해적 활동이 활발한 것으로 알려졌다.외신 출처:료녕신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10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룡정-따푸차이허 고속도로 2020년이면 ‘뻥’ 뚫린다

룡정-따푸차이허 고속도로 2020년이면 ‘뻥’ 뚫린다

화룡시 서성진 룡포촌에서 성남촌으로 이어지는 봉밀하 대교 구간 교량 시공현장. - 올해 24.27억원 투입 예정 연길-장백산 2시간 이내로 연길-따푸차이허 고속도로 2기공사인 룡정-따푸차이허 대상 건설의 화룡 립체교차구간, 팔가자림업국 천수동림산작업소구간 및

중국 '65세 로인 취업률' 세계 6위, 한국 2위, 일본 3위

중국 '65세 로인 취업률' 세계 6위, 한국 2위, 일본 3위

  (흑룡강신문=하얼빈) 고령화 사회에 이어 초고령화 사회가 다가올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로인들의 취업률 또한 증가하고 있다.   최근 신랑재경사이트은 65세 이상 로인의 취업률이 가장 높은 지역으로 아시아가 꼽힌 가운데 중국의 로인 취업률은 36%로 전 세계 순

"먼저 뛰어내리면 나도 떨어지겠다" 비극으로 끝난 커플

"먼저 뛰어내리면 나도 떨어지겠다" 비극으로 끝난 커플

"당신이 뛰어내리면 나도 뛰어내릴 거예요" 영화 <타이타닉>의 한 대사처럼 중국 항저우(杭州)에서 이 같은 일이 실제로 일어나 충격을 주고 있다고 환구망(环球网)이 전했다. 지난 21일 26층의 건물에서 여자가 뛰어내리는 사건이 발생했다. 실시간 방송의 진행자인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