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스타
  • 작게
  • 원본
  • 크게

"얼굴이 커졌어" 판빙빙, 실패한 헤어스타일로 '굴욕'

[기타] | 발행시간: 2018.02.14일 10:02

[TV리포트=박설이 기자] '헤어의 완성은 얼굴'이라고 하지만, 이번 스타일은 실패였다. 중국 톱배우 판빙빙이 잘못된 헤어스타일 선택으로 굴욕을 맛봤다.

14일 중국 시나연예는 새하얀 피부와 뚜렷한 이목구비가 매력인 판빙빙이 헤어스타일 변화로 결점을 드러냈다고 전했다.

판빙빙은 최근 중국 토크쇼 '토조대회'에 영상으로 깜짝 등장, 프로그램 MC들이 자신을 자주 언급해줘 감사하고 기분이 좋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 영상에서 머리를 올려묶고 앞머리를 낸 스타일로 등장했다.

그런데 영상이 공개된 뒤, 판빙빙의 얼굴형에 대한 중국 네티즌들의 지적이 쏟아졌다. 헤어스타일을 바꾸자 긴 머리에 가려졌던 광대뼈가 도드라지고 약간 비뚤어진 턱이 드러났다. 팬들은 "얼굴이 커졌어" "여전히 예쁘지만 앞으로 저 머리는 안 했으면 좋겠다" "얼굴이 비대칭이기는 하다" "헤어스타일 실패" "원래 예쁜 적 없었어"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중국의 톱 여배우 자리를 지키고 있는 판빙빙은 드라마 '황제의 딸' 금쇄로 얼굴을 알린 뒤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활동해왔다. 지난해 칸 국제영화제 심사위원으로 발탁돼 글로벌 인지도를 높였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토조대회' 캡처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38%
10대 0%
20대 3%
30대 21%
40대 15%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62%
10대 0%
20대 3%
30대 46%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룡정-따푸차이허 고속도로 2020년이면 ‘뻥’ 뚫린다

룡정-따푸차이허 고속도로 2020년이면 ‘뻥’ 뚫린다

화룡시 서성진 룡포촌에서 성남촌으로 이어지는 봉밀하 대교 구간 교량 시공현장. - 올해 24.27억원 투입 예정 연길-장백산 2시간 이내로 연길-따푸차이허 고속도로 2기공사인 룡정-따푸차이허 대상 건설의 화룡 립체교차구간, 팔가자림업국 천수동림산작업소구간 및

중국 '65세 로인 취업률' 세계 6위, 한국 2위, 일본 3위

중국 '65세 로인 취업률' 세계 6위, 한국 2위, 일본 3위

  (흑룡강신문=하얼빈) 고령화 사회에 이어 초고령화 사회가 다가올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로인들의 취업률 또한 증가하고 있다.   최근 신랑재경사이트은 65세 이상 로인의 취업률이 가장 높은 지역으로 아시아가 꼽힌 가운데 중국의 로인 취업률은 36%로 전 세계 순

"먼저 뛰어내리면 나도 떨어지겠다" 비극으로 끝난 커플

"먼저 뛰어내리면 나도 떨어지겠다" 비극으로 끝난 커플

"당신이 뛰어내리면 나도 뛰어내릴 거예요" 영화 <타이타닉>의 한 대사처럼 중국 항저우(杭州)에서 이 같은 일이 실제로 일어나 충격을 주고 있다고 환구망(环球网)이 전했다. 지난 21일 26층의 건물에서 여자가 뛰어내리는 사건이 발생했다. 실시간 방송의 진행자인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