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철창에 홀로 들어갔다가..호랑이 공격에 숨진 사육사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8.03.15일 10:57
한 동물원 사육사가 자신이 새끼 때부터 키워온 호랑이에 물려 사망한 사고가 발생해 많은 이들을 충격에 빠뜨렸다.

지난 14일 인민망에 따르면 푸젠(福建) 성 푸저우(福州) 시의 한 동물원에서 최근 사육사 우씨가 달려든 호랑이에 물리는 사고를 당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했지만 이미 우씨는 숨진 뒤였다.

사고는 우씨가 철창에 들어갔을 때 발생했다. 그를 공격한 호랑이가 새끼일 때부터 우씨가 담당했던 탓에 동료들 충격은 더욱 컸다.

홍콩 빈과일보 영상 캡처.

사람에 익숙해지도록 키워도 야생동물의 본성은 버릴 수 없다는 게 일부 의견이다.

쓰러진 우씨 주위를 호랑이가 어슬렁거리는 동안 이를 지켜본 관람객들의 “경찰 불러요!”라는 다급한 목소리가 여기저기서 쏟아졌다.

달려온 동료들이 막대기로 호랑이를 떼어냈지만 상황을 돌이킬 수는 없었다.

서커스에 종종 동원되었던 호랑이는 이미 동물원을 떠나 다른 곳으로 옮겨진 동물들을 따라 이송 승인을 기다리던 중 사육사를 공격한 것으로 전해졌다.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6%
10대 0%
20대 2%
30대 17%
40대 41%
50대 5%
60대 0%
70대 0%
여성 34%
10대 0%
20대 0%
30대 27%
40대 7%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대학생 인터넷으로 빌린 3000원이 10만원으로

대학생 인터넷으로 빌린 3000원이 10만원으로

‘교정대출’, ‘라체사진 대출’에 이어 ‘노림수 대출(套路贷)’이 대학생들을 겨냥하고 있다. 원래 창업자금 3000원을 빌렸는데 나중에는 10여만원의 빚을 걸머지게 되였다. 중경 대학교 3학년생 장모(가명)가 ‘노림수 대출’ 함정에 빠졌다. 최근 중경시 영천구인민검찰원

고속철도 또 한차례 중대한 업그레이드! 안녕, 승차권!

고속철도 또 한차례 중대한 업그레이드! 안녕, 승차권!

중국철도총회사에서는 향후 전국의 고속렬차를 모두 신분증체크로 탑승할 수 있다고정식으로 발표했다. 이제부터 종이승차권과는 굿바이이다. 고속렬차 승차권 ‘무종이화’ 최근 중국철도총회사 당조서기, 총경리 육동복은 ‘인공지능 고속철도 발전의 경진 도시간 철도

인민페 국제화보고 발표, 인민페 전반적으로 안정세

인민페 국제화보고 발표, 인민페 전반적으로 안정세

2018년도 “인민페 국제화 보고”가 14일 발표됐다. 보고에 따르면 인민페는 지난해 이래 전반적으로 안정세를 이어가고 있다. 중국인민대학 국제화페연구소에서 발표한 이번 보고에 따르면 2017년 우리나라 경제는 새 원동력이 부단히 증강되고 대외개방 새구도가 빠르게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