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듣고 또 듣고...왜 같은 노래만 들을가?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3.17일 11:42

방금 들었던 노래를 재생한 다음 몇번이고 반복해 들어본적이 있을 것이다. 왜 이처럼 같은 노래를 몇번이고 되풀이해 듣는걸가.

미국 미시간대학교 연구팀이 최근 그 리유를 살핀 론문을 발표했다.

연구팀은 30대 성인 남녀 204명을 대상으로 어떤 음악을 자주 듣는지 물었다. 실험 참가자는 대부분 팝이나 록큰롤을 듣는다고 답했고 랩, 컨트리, 재즈, 레게 등이라고 답한 사람도 있었다. 이 설문조사는 2013년에 진행됐기때문에 그 해에 발매됐던 'Get Lucky' 'Royals 'Blurred Lines' 등 11곡이 가장 많이 선정됐다.

실험 참가자의 86%는 일주일에 한번 이상 자신이 좋아하는 음악을 들었고 절반가량은 매일 듣고 있다고 답했다. 또 60%는 음악을 듣자마자 곧바로 같은 노래를 반복해 들을 때가 있다고 말했다. 이런 음악을 들을 땐 눈을 감고 집중하는 경향도 확인됐다.

실험 참가자들이 특정한 음악을 선호하는 리유는 세 류형으로 나뉘었다. 참가자의 3분의 2 이상은 행복하게 만들거나 에너지가 넘치는 음악을 주로 들었으며 이런 음악을 들을 때 들뜨거나 흥분이 되고 춤을 추거나 노래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런 노래는 비트와 리듬이 중요했다. 손벽을 치거나 발을 구르거나 가구를 드럼처럼 두드리며 듣는 경향을 보인것이다.

또 다른 류형은 마음을 차분하고 편안하게 만드는 음악이였고 나머지 한 류형은 달콤하면서도 씁쓸한 기분을 갖게 만드는 음악이였다. 달콤 쌉싸래한 음악은 실험 참가자들이 깊은 교감을 느끼며 가장 많이 반복해 듣는 장르였다.

선행 연구를 바탕으로 한 연구팀의 추측에 의하면 친근함과 익숙함이 더해질수록 더욱 즐거운 자극제가 되기때문에 음악을 반복해 듣는것으로 보인다.

달콤하면서도 씁쓸한 음악을 특히 많이 반복해 듣는것은 이런 류형의 음악이 특정인을 련상시키거나 가사의 의미가 와 닿거나 음악적으로 풍성하다고 느낌이 드는 등의 리유때문일것으로 설명된다.

이런 내용은 '음악심리학(Psychology of Music)' 온라인판에 지난 1월 30일 게재됐다.

연변일보넷 편집부 편집/외신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4%
10대 0%
20대 0%
30대 36%
40대 27%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36%
10대 0%
20대 0%
30대 9%
40대 9%
50대 18%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똑같은 키" 전현무♥한혜진 '사랑으로 극복한 5cm'

"똑같은 키" 전현무♥한혜진 '사랑으로 극복한 5cm'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전현무 한혜진 커플이 맞추다 맞추다 키까지 맞추는 케미를 선보였다. 20일 MBC '나 혼자 산다'는 공식 SNS을 통해 멤버들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제작진은 "나래코기의 고개는 언제나 갸웃둥. '나 혼자 산다' 오늘 밤 11시 10

95년 이후 출생자, 전자상거래 주력층으로 부상…사회적 가치 중시

95년 이후 출생자, 전자상거래 주력층으로 부상…사회적 가치 중시

웨이핀후이(唯品會·VIPS)는 아이리서치(iReserch)와 련합해 웨이핀후이 소비 데이터에 기반한 <한 세대를 심다·95년대생 류행 소비 보고서>(이하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는 소비 선호도와 지역 구매력, 소비 관념, 전파 선호도 등 여러 개의 척도에서 95년 이후

미국 타임지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 한국 문재인 대통령 포함

미국 타임지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 한국 문재인 대통령 포함

력사적 남북·북미 정상회담을 성사시키는데 주도적 역할을 한 문재인 대통령이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TIME)이 선정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The World Most Influential People)'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타임이 19일(현지시간) 발표한 명단을 보면 문 대통령을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