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텐센트 마화텅 ‘2018 부호 순위 1위’ 등극…중국 억만장자 자산 대결

[인민망] | 발행시간: 2018.05.11일 14:24
[인민망 한국어판 5월 11일] 5월 8일 중국 잡지 ‘신차이푸(新財富, 신재부)’에서 ‘2018 신차이푸 500대 부호 리스트’를 공개했다. 마화텅(馬化騰) 텅쉰쿵구(騰訊控股, 텐센트홀딩스) 회장이 2,794억 4,000만 위안의 자산으로 왕젠린(王健林)&왕쓰충(王思聰, 왕쓰총) 부자(父子)를 꺾고 2018년도 부호 1위 자리를 차지했다. 마윈(馬雲) 알리바바(阿裏巴巴) 회장과 쉬자인(許家印) 헝다그룹(恒大集團) 회장은 각각 2,602억 6,000만 위안과 2,285억 1,000만 위안으로 2위와 3위를 차지했다.

3위 밖으로 밀려난 왕젠린&왕쓰충 부자는 1,782억 6,000만 위안의 자산으로 4위를 기록했고 왕웨이(王衛) 순펑(順豐, SF익스프레스) 회장은 작년에 비해 3계단 하락한 6위(1,359억 2,000만 위안)를 기록했다. 그 밖에 부호 순위 TOP10에는 양후이옌(楊惠妍) 비구이위안(碧桂園) 부회장, 딩레이(丁磊) 왕이(網易, 넷이즈) 회장 겸 CEO, 허샹젠(何享健) 메이디그룹(美的集團) 회장 가족, 지리그룹(吉利集團)의 리수푸(李書福)&리싱싱(李星星) 부자, 샤오미(小米) 창립자 레이쥔(雷軍) 회장 등이 포함됐다.

2018 신차이푸 500대 부호 리스트(TOP 100)



번역: 은진호

원문 출처: 중국경제망(中國經濟網) 위챗 공식계정 [중국기업가잡지(中國企業家雜誌), 중신경위(中新經緯) 내용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9%
10대 0%
20대 5%
30대 33%
40대 28%
50대 3%
60대 0%
70대 0%
여성 31%
10대 0%
20대 5%
30대 18%
40대 5%
50대 3%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 미 무역협상타결...무역전 치르지 않는다

중 미 무역협상타결...무역전 치르지 않는다

미국 공식방문중인 습근평 특사, 중공중앙 정치국 위원, 국무원 부총리, 중미전면경제대화 중국측 대표 류학은 당지 시간으로 19일 오전, 언론의 취재를 받을때 이번 중미경제무역협상의 최대 성과는 바로 쌍방이 공감대를 형성하고 무역전을 치르지 않고 상호 관세추징

불법 자금 모집 수단

불법 자금 모집 수단

불법모금은 국가금융관리법률법규를 위반하는 행위로서 관련 부문이 법에 따라 비준하지 않았거나 합법경영의 형식을 빌어 자금을 모집하는 행위가 포함된다. 불법자금모집자는 흔히 일정 기한내에 화페, 실물, 주식 등 방식으로 원리금을 상환하거나 보상을 해줄 것을

‘기회의 땅’이다…가자, 연변으로!

‘기회의 땅’이다…가자, 연변으로!

재청도 조선족들의 연변에 대한 관심도가 류례없이 높아감에 따라 연변의 귀향창업 공정이 큰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주지하다싶이 청도는 현재 생산적인 도시로부터 관광산업 위주의 도시로 탈바꿈하고 있으며 따라서 생산 여건이 날에 날마다 악화돼 로동집약형 산업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