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인라인스케이트, 킥보드 절반이 품질 불량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8.05.31일 09:50

국가시장관리감독국이 6월 1일 아동절을 맞아 진행한 어린이용품 품질 검사에서 인라인스케이트와 킥보드는 절반에 가까운 제품들이 불합격인것으로 드러났다고 29일 동방망(东方网)이 보도했다.

시장관리감독국이 온라인에서 거래되는 어린이용품에 대한 샘플 조사결과 불합격 제품이 30%로 높게 나왔으며 특히 인라인스케이트와 킥보드의 문제가 심각했다.

시장관리감독국은 징동(京东), 아마존(亚马逊), 당당(当当), 미야왕(蜜芽网), 궈메이자이센(国美在线), 1하오뎬(1号店), 아이잉스(爱婴室), 무잉즈쟈(母婴之家), 티몰(天猫商城), 타오바오(淘宝网), 베이베이(贝贝网), 머구지에(蘑菇街), 웨이핀후이(唯品会) 등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되는 어린이 신발, 완구, 의류, 기저귀, 인라인스케이트, 킥보드, 아기띠 등에 대한 샘플 조사를 진행했다.

인체 건강과 안전성에 초점을 두고 진행한 어린이 완구 53그룹에 대한 검사에서 생산자명이나 주소지가 없는 제품이 3그룹, 불합격 2그룹, 불합격률이 4%였고 어린이 신발 55그룹에서는 불합격품 16그룹, 불합격률이 33.3%였다. 어린이 의류 210그룹에서는 공장명칭이나 주소가 표시되지 않은 제품이 46그룹, 불합격제품이 55그룹이었다.

당당왕 'CAMEL骆驼女鞋旗舰店'에서 판매 중인 '낙타' 브랜드 어린이 신발과 '梅高美童装旗舰店'에서 판매되고 있는 'JEEP' 브랜드 어린이 신발에서는 디에틸헥실프탈레이트가 기준치 이상 검출됐다. 플라스틱을 부드럽게 하는 성질의 디에틸헥실프탈레이트는 어린이의 간 손상이거나 성장발육에 영향을 준다.

이번 검사에서 불합격률이 가장 높은 제품은 인라인스케이트와 킥보드로 각각 47.5%와 45.7%로 거의 절반에 가까웠다.

인라인스케이트의 경우, 제동 부실이 문제였는데, 이는 어린이가 넘어져서 상하거나 골절 등 운동 시 위험이 뒤따르게 된다. 킥보드는 구멍과 틈 간격 등 문제가 발견됐는데, 이런 제품들은 어린이들이 부주의로 손가락이 끼이는 등 사고를 당할 수 있다.


윤가영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8%
10대 0%
20대 0%
30대 38%
40대 38%
50대 13%
60대 0%
70대 0%
여성 13%
10대 0%
20대 0%
30대 13%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룡산에 악어형류 두개골 화석 발견

룡산에 악어형류 두개골 화석 발견

- 지금까지 16곳서 화석 발굴 11일, 연길시 룡산공룡화석 16호 화석지점에서 새로운 악어형류 두개골화석이 발견되였다. 중국과학원 고대척추동물과 고대인류연구소 고대생물동물 학자인 서성은 이번에 발견한 악어형류 두개골화석은 매우 완전히 보존된 상태인데 개체

훈춘-녕파 주산항 항선 첫 취항바인초루 개통식에 출석 및 출항지령 선포

훈춘-녕파 주산항 항선 첫 취항바인초루 개통식에 출석 및 출항지령 선포

로씨야 현지시간으로 14일 15시 48분, 기적소리와 함께 훈춘-자르비노항-녕파 주산항 국내무역화물 국제운수항선이 정식으로 개통되였다. 이는 길림성과 절강성이 손잡고 중-로 국제운수합작의 새로운 모델을 창조했음을 표징한다. 성당위 서기 바인초루가 개통식에 출

주택 토지사용권 70년, 그 후는 어떻게 될가?

주택 토지사용권 70년, 그 후는 어떻게 될가?

우리 나라의 주택용 토지 사용기간은 70년이다. 70년의 토지사용 기간이 지나면 주택과 별도로 토지에 대한 사용권은 어떻게 될 것인가? 중국 첫 민법전(초안)에서는 주택건설용지의 사용기간(70년)이 지나면 자동으로 연장하여 계약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전문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