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금융
  • 작게
  • 원본
  • 크게

상업양로보험 개인소득세 우대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6.06일 13:40
- 양로보험 탈 때 상응세금 납부

개인세수이연형 상업양로보험(个人税收递延型商业养老保险) 시범 정책이 순조롭게 실시되도록 추동하기 위해 얼마 전, 중국은행보험감독관리위원은 ‘개인세수이연형 상업양로보험 업무관리잠정방법’을 발부했다. ‘방법’은 세수이연양로보험 제품 판매관리에 비교적 높은 요구를 제출하고 수익최저보장형 제품 시범 리률 상한선을 제한함과 동시에 수익변동형 제품을 구매한 보험가입자들에 대해 위험 감당능력 평가를 진행하고 이런 류형의 제품 보험참가자의 년령이 55세를 초과하지 못하며 자금투입비례는 50%를 초과하지 못한다고 요구했다.

개인세수이연형 상업양로보험은 상업양로보험 제품을 구매할 때 비용 지출 부분의 상응한 개인소득세를 지출하지 않고 양로금을 탈 때 상응한 세률에 근거해 세금을 내는 세수 우대 방법이다.

‘방법’은 보험회사의 세수이연 양로보험업무 전개에 대한 경영요구를 분명히 하여 경영주체가 비교적 강한 전문능력과 지속경영능력을 갖추도록 확보했다. 동시에 세수이연 양로보험제품의 관리에 대해 ‘한개 구좌, 여러개 제품, 자주적 전환’의 관리모식을 사용하고 선의의 경쟁을 하도록 격려하며 리윤양도원칙을 구현하고 구좌의 투명성을 확보할 것을 요구했다.

보험회사는 여러가지 판매경로를 종합적으로 응용하고 특히는 현대과학기술을 응용하여 이동인터넷 등 모식으로 판매와 봉사를 펼치고 업무절차를 간소화하며 고객의 보험참가체험을 최적화해야 한다. 전국적 범위에서의 타지역 지불과 제품전환 등 봉사능력을 구비해야 하며 특히는 보험참가자들에게 이동단말기를 통한 실시간 조회봉사를 제공해야 한다.

‘방법’은 중국보험정보기술관리유한책회사에서 세수이연형 양로보험업무를 전개하는 보험회사 및 제품명, 업무수속과정, 상담방법 등 정보를 공개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보험회사는 본사에서 통일적으로 정보공시자료를 제작하고 관리하며 공식사이트의 눈에 띄는 위치에 배치하고 제품 및 봉사 관련 정보를 공시해야 한다. 세수이연형 양로보험 전문 정보 플랫폼은 보험가입자에게 관련 증명서류를 제공해야 하고 보험참가자는 정보플랫폼을 통해 자주적으로 개인계정내의 제품, 자금, 소득공제 등 정보를 조회할 수 있다.

인민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9%
10대 0%
20대 7%
30대 57%
40대 14%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1%
10대 0%
20대 7%
30대 7%
40대 7%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中 상무부, 트럼프 추가 관세 경고에 “강력한 반격 취하겠다”

中 상무부, 트럼프 추가 관세 경고에 “강력한 반격 취하겠다”

중국 상무부는 오늘(19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추가 보복관세를 부과하겠다는 경고에 "중국도 강력한 반격 조치를 취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대응했습니다. 상무부는 이날 미국측 경고와 관련한 담화를 통해 "이런 극단

2018년 개인소득세 과세표준을 5000원으로 인상 예정

2018년 개인소득세 과세표준을 5000원으로 인상 예정

신화사 소식에 따르면 중국에서 개인소득세 과세표준을 또다시 인상할것으로 예정되여 있다.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개인소득세 수정안 초고는 19일 13기중국인대상무회의 제3차회의에 심사를 올렸다. 이번 개인소득세 법은 1980년에 생긴이래로 제7차 대규모 수정이며

중국, 인공지능 로봇택배 운행

중국, 인공지능 로봇택배 운행

‘자동배송후 홀로 떠나는 택배기사, 지나가는 행인을 스스로 피하고 신호등 대기도 철저하게 지키는 기적의 자동주행 택배상자’라는 별칭을 가진 경동(京东)의 인공지능 무인택배 자동차가 운행을 알렸다. 중국에서 두번째로 큰 규모로 운영되는 온라인 류통업체 경동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