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국제시사
  • 작게
  • 원본
  • 크게

미국인 4분의 3, 조미정상회담 지지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6.08일 10:04
미국인 4명중 3명꼴로 '세기의 담판'이 될 6·12 조미정상회담을 지지한다는 설문조사결과가 나왔다.

7일(현지시간) 미국 퀴니피액대학이 미국 전역의 유권자 1223명을 상대로 조사(5월 31일-6월 5일)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72%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조선 국무위원장의 회담을 지지한다고 답했다.

이는 회담이 성사된 직후인 지난 4월 같은 조사때 지지률(66%)보다 6%포인트 상승한 것이다.

회담에 반대한다는 응답은 21%에 그쳤다.

응답자 52%는 트럼프 대통령이 조선에 대해 취하고 있는 정책을 지지한다고 답했다. 또 49%는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 위원장과의 협상을 잘 다룰수 있을 것으로 신뢰한다는 응답을 내놨다.

한번의 전격적인 무산 발표 이후 극적으로 다시 성사된 이번 회담에 관해 미국내의 지지 여론이 전반적으로 더 강화된 양상을 띠고 있다.

두달전에는 트럼프 대통령이 조선 문제를 다루는 것을 신뢰한다는 응답률이 40%대 초반에 그쳤다.

그러나 조선의 완전한 비핵화가 실현될 가능성에 대한 미국내 여론의 기대감은 그리 높지 않았다.

응답자의 불과 20% 만이 '조선이 핵무기를 완전히 포기할 것'이라고 답했다.

연변일보넷 편집부 편집/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4%
10대 0%
20대 6%
30대 43%
40대 23%
50대 2%
60대 0%
70대 0%
여성 26%
10대 0%
20대 6%
30대 11%
40대 4%
50대 4%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32년간 사지마비로 누워있다 유명 화가 된 여성

32년간 사지마비로 누워있다 유명 화가 된 여성

장씨는 32년 동안 류마티스성 관절염과 싸워왔지만, 단 한번도 자신의 처지를 비관하지 않았다. 사지가 마비된 한 여성이 수백 편의 놀라운 그림 작품들을 쏟아내 많은 사람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고 있다. 중국 산시성 타이위안 출신의 장쥔리(40)는 여섯 살 때, 엄

[생활] 면허증 부본 이렇게까지 중요했나?

[생활] 면허증 부본 이렇게까지 중요했나?

면허증은 반드시 소지하고 다녀야 한다. 면허증의 부본은 비교적 잃어버리기 쉽다. 이 부본은 어떤 작용이 있나? 부본은 어떤 작용을 하나? 국내 자동차면허증은 <중화인민공화국차동차면허증>과 <중화인민공화국자동차면허증부본>으로 나뉘며 하나도 없어서는 안된다.

머리 큰 사람이 인지능력 좋을까?

머리 큰 사람이 인지능력 좋을까?

머리둘레는 인지능력과 어떤 상관관계가 있을가? 그동안 발표된 연구들에 의하면 머리가 큰 것이 작은 것보다는 인지능력에 더 나을수 있다. 한국 아주대학 병원의 조사에 따르면 머리둘레의 길이가 짧을수록 치매에 걸릴 가능성이 높다. 머리둘레는 뇌의 크기를 추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