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야속한 월드컵 운명…브라질 7회 련속 8강행, 멕시코 16강 징크스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7.03일 09:42

브라질의 네이마르(왼쪽)가 멕시코와 16강전에서 선제꼴을 터뜨린 뒤 기뻐하고 있다.

브라질이 월드컵에서 가장 많은 꼴을 쏘아 올리며 8강에 안착했다.

브라질은 3일(북경시간) 로씨야의 사마라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로씨야 월드컵 16강전에서 네이마르와 호베르투 피르미누의 련속꼴을 앞세워 멕시코에 2-0 완승을 거뒀다. 이날 2득점을 추가한 브라질은 력대 월드컵 통산 228꼴을 기록, 독일의 226꼴을 제치고 최다 득점 국가로 우뚝 섰다. 독일은 이번 대회 조별리그에서 탈락해 일찌감치 짐을 쌌고 브라질은 8강 도전을 이어가기때문에 격차를 더욱 벌릴수 있게 됐다. .

브라질은 또한 1994 미국 월드컵 이후 7회 련속 8강에 진출했다. FIFA 랭킹 2위 브라질은 독일(1위)을 비롯해 포르투갈(4위), 아르헨티나(5위), 폴란드(8위), 스페인(10위) 등 우승 후보들이 줄줄이 탈락하는 등 이변이 란무한 이번 대회에서 당당히 살아남아 여섯번째 우승에 도전할수 있게 됐다.

특히 네이마르는 이날 1꼴 1도움으로 승리의 주역이 되며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포르투갈) 등 슈퍼스타들이 잇따라 짐을 싼 이번 월드컵에서 ‘최고 몸값 선수’의 자존심을 지켰다. 브라질은 벨기에와 8강에서 격돌한다.

반면 조별리그에서 한국이 독일을 꺾어주며 극적으로 16강에 합류한 FIFA 랭킹 15위 멕시코는 다시 한번 지독한 ‘16강 징크스’에 눈물을 흘렸다. 멕시코는 1994년부터 이번까지 7회 련속 8강 문턱을 넘지 못하고 16강에서 무릎을 꿇었다. 월드컵에서 브라질과의 상대전적은 1무 4패가 됐고 브라질전 무득점도 이어졌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5%
10대 2%
20대 4%
30대 46%
40대 28%
50대 4%
60대 0%
70대 0%
여성 15%
10대 0%
20대 2%
30대 13%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룡산에 악어형류 두개골 화석 발견

룡산에 악어형류 두개골 화석 발견

- 지금까지 16곳서 화석 발굴 11일, 연길시 룡산공룡화석 16호 화석지점에서 새로운 악어형류 두개골화석이 발견되였다. 중국과학원 고대척추동물과 고대인류연구소 고대생물동물 학자인 서성은 이번에 발견한 악어형류 두개골화석은 매우 완전히 보존된 상태인데 개체

훈춘-녕파 주산항 항선 첫 취항바인초루 개통식에 출석 및 출항지령 선포

훈춘-녕파 주산항 항선 첫 취항바인초루 개통식에 출석 및 출항지령 선포

로씨야 현지시간으로 14일 15시 48분, 기적소리와 함께 훈춘-자르비노항-녕파 주산항 국내무역화물 국제운수항선이 정식으로 개통되였다. 이는 길림성과 절강성이 손잡고 중-로 국제운수합작의 새로운 모델을 창조했음을 표징한다. 성당위 서기 바인초루가 개통식에 출

주택 토지사용권 70년, 그 후는 어떻게 될가?

주택 토지사용권 70년, 그 후는 어떻게 될가?

우리 나라의 주택용 토지 사용기간은 70년이다. 70년의 토지사용 기간이 지나면 주택과 별도로 토지에 대한 사용권은 어떻게 될 것인가? 중국 첫 민법전(초안)에서는 주택건설용지의 사용기간(70년)이 지나면 자동으로 연장하여 계약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전문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