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의류, 신발 관리…‘헹굼물에 식초 넣으세요’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8.20일 08:50

◆헹굼물에 식초, 베이킹소다, 구연산 등 첨가제 활용

장마철 자녀의 젖은 교복에서 퀴퀴한 냄새가 난다면 이미 세균이나 곰팡이균이 있다는 증거다. 따라서 오래 방치하지 말고 세탁하는 것이 좋고 미지근한 물에 산소계 표백제를 사용하면 도움이 된다. 특히 헹굼물에 식초를 넣으면 악취는 물론 변색 걱정도 덜어낼 수 있다. 최근에는 식초외에 베이킹소다와 구연산 등을 사용하기도 한다.

◆빨래 쉰내 없애려면 세탁 후 바로 건조

빨래 쉰내는 주로 건조과정에서 발생한다. 세탁 후 젖은 빨래를 오래 둘 경우 완전히 건조해도 꿉꿉한 냄새가 날 수 있으므로 세탁 후 바로 건조시키도록 하자. 장마철에는 실내에서 건조해야 하므로 의류건조기 사용을 권장하고 건조대를 활용할 때는 습기를 빨아들일 수 있도록 건조대 밑에 신문지를 깔아두거나 선풍기, 제습기 등을 활용하는 것도 좋다. 건조 후 옷을 보관할 때는 교복 틈 사이를 벌려 공기를 류입시키고 옷장에 커피가루, 숯, 탈취제를 놓아두면 습기까지 제거할 수 있다.

◆젖은 신발은 신문지를 넣어서 따로 보관

장마철에는 교복 만큼 관리하기 힘든 것이 바로 신발이다. 젖은 신발은 다른 신발과 함께 보관하지 말고 마른 수건으로 물기를 잘 닦고 신문지를 말아서 신발 속에 넣어두는 것이 좋다. 건조 후에도 악취가 날 경우는 커피 전문점에서 무료로 나눠주기도 하는 커피찌꺼기를 사용하지 않는 양말이나 티슈에 넣어 신발 속에 넣어두면 된다.

◆스팀으로 살균하고, 빨래한 옷처럼 주름 잡기

교복과 같이 매일 세탁하기 어려운 의류는 스팀형 가전제품을 활용해보는 것도 현명한 방법이다. 스팀 다리미와 스팀 건조기에서 나오는 스팀은 온도가 높아 세균과 박테리아 등을 제거하면서 옷의 생활 주름을 펼 수 있어 매번 세탁과 건조 과정을 거치지 않고도 한결 수월하게 관리할 수 있다. 이외에도 스팀 의류관리기는 교복 뿐만 아니라 양복이나 정복까지 관리가 가능해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9%
10대 0%
20대 9%
30대 14%
40대 21%
50대 0%
60대 5%
70대 0%
여성 51%
10대 0%
20대 5%
30대 23%
40대 16%
50대 7%
60대 0%
70대 0%

- 이어진 기사

의류, 신발 관리…‘헹굼물에 식초 넣으세요’

모르면 손해 보는 생활 팁 3가지

품종도 다양한 도마도, 영양왕은?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룡산에 악어형류 두개골 화석 발견

룡산에 악어형류 두개골 화석 발견

- 지금까지 16곳서 화석 발굴 11일, 연길시 룡산공룡화석 16호 화석지점에서 새로운 악어형류 두개골화석이 발견되였다. 중국과학원 고대척추동물과 고대인류연구소 고대생물동물 학자인 서성은 이번에 발견한 악어형류 두개골화석은 매우 완전히 보존된 상태인데 개체

훈춘-녕파 주산항 항선 첫 취항바인초루 개통식에 출석 및 출항지령 선포

훈춘-녕파 주산항 항선 첫 취항바인초루 개통식에 출석 및 출항지령 선포

로씨야 현지시간으로 14일 15시 48분, 기적소리와 함께 훈춘-자르비노항-녕파 주산항 국내무역화물 국제운수항선이 정식으로 개통되였다. 이는 길림성과 절강성이 손잡고 중-로 국제운수합작의 새로운 모델을 창조했음을 표징한다. 성당위 서기 바인초루가 개통식에 출

주택 토지사용권 70년, 그 후는 어떻게 될가?

주택 토지사용권 70년, 그 후는 어떻게 될가?

우리 나라의 주택용 토지 사용기간은 70년이다. 70년의 토지사용 기간이 지나면 주택과 별도로 토지에 대한 사용권은 어떻게 될 것인가? 중국 첫 민법전(초안)에서는 주택건설용지의 사용기간(70년)이 지나면 자동으로 연장하여 계약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전문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