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스타
  • 작게
  • 원본
  • 크게

한승연, 악플러에 분노 “보다보다 황당해서..”

[기타] | 발행시간: 2012.12.25일 10:12
[OSEN=박지언 인턴기자] 걸그룹 카라 한승연이 악플러에 분노했다.

한승연은 지난 24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자기 이름이 없이 네티즌, 대중이라는 이름 뒤에 숨으면 다들 성인군자가 되고 전문가가 되고 막강한 힘을 가진 사람이 되나 봐요? 보다보다 황당해서. 역겨우면 안보면 되고 싫으면 그냥 두세요. 본인에게 그 마음은 꼭 전해야 직성이 풀리나? 고맙네요. 알려줘서"라는 글을 게재하며 악플로 인해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한승연은 "이봐요. 싫어하는 사람 기분 굳이 상하게 하기 위해서 당신이 시간을 허비하는 동안, 나는 훨씬 내 시간을 귀중하게, 열심히, 좋은 사람들이랑 쓰고 있으니까 걱정하지 마시길. 잘 생각해봐요. 진짜 현실을 직시해야 하는 건 어느 쪽인지"라며 분노했다.

이를 접한 네티즌은 "한승연 마음고생 심했나봐요", "요즘 악플러들 도를 넘어섰다", "어린 연예인들에게 못 하는 말이 없어", "한승연 힘내세요"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지난 22일 한 네티즌이 수지의 광고판에 음란한 행위를 하는 사진이 온라인을 통해 크게 확산 되면서 걸그룹 멤버들을 향한 지나친 댓글 및 게시물들이 문제시 되고 있다.

prada@osen.co.kr

< 사진 > 한승연 트위터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2%
10대 0%
20대 17%
30대 3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4%
여성 48%
10대 0%
20대 13%
30대 30%
40대 4%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文 "난 언제 北 갈수 있나" 金 "지금 넘어보자"…깜짝방북 경위

文 "난 언제 北 갈수 있나" 金 "지금 넘어보자"…깜짝방북 경위

27일 문재인 대통령이 "나는 언제쯤 (북쪽으로) 넘어갈 수 있겠느냐"고 하자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금 넘어가 보자"며 즉석에서 손을 이끈 것으로 전해졌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후 판문점에서 브리핑을 열고 앞서 이날 오전 문 대통령의 '깜

샤오미 “마진 5% 넘기지 않겠다”

샤오미 “마진 5% 넘기지 않겠다”

올 여름 상장을 앞두고 있는 샤오미가 마진 5%를 넘기지 않겠다는 이색 선언을 했다. 레이쥔 샤오미 회장은 25일(현지시간) 개최된 신제품 발표 행사에서 샤오미가 판매하는 모든 하드웨어 제품에 대해 마진 5%를 넘지 않겠다고 밝혔다고 IT매체 테크크런치가 보도했다

中 인사부, 전국서 사용 가능한 첫 전자사회보험카드 발급

中 인사부, 전국서 사용 가능한 첫 전자사회보험카드 발급

(흑룡강신문=하얼빈)제1회 디지털 중국 건설 성과 전람회 소식에 따르면 중국 인력사회보장부(인사부)는 지난 22일 푸저우에서 전국서 사용 가능한 전자사회보험카드를 처음으로 발급했다. 이는 사회보험카드가 온라인과 오프라인 네트워크에서 연결되고 사회보험카드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