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 스타
  • 작게
  • 원본
  • 크게

한승연, 악플러에 분노 “보다보다 황당해서..”

[기타] | 발행시간: 2012.12.25일 10:12
[OSEN=박지언 인턴기자] 걸그룹 카라 한승연이 악플러에 분노했다.

한승연은 지난 24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자기 이름이 없이 네티즌, 대중이라는 이름 뒤에 숨으면 다들 성인군자가 되고 전문가가 되고 막강한 힘을 가진 사람이 되나 봐요? 보다보다 황당해서. 역겨우면 안보면 되고 싫으면 그냥 두세요. 본인에게 그 마음은 꼭 전해야 직성이 풀리나? 고맙네요. 알려줘서"라는 글을 게재하며 악플로 인해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한승연은 "이봐요. 싫어하는 사람 기분 굳이 상하게 하기 위해서 당신이 시간을 허비하는 동안, 나는 훨씬 내 시간을 귀중하게, 열심히, 좋은 사람들이랑 쓰고 있으니까 걱정하지 마시길. 잘 생각해봐요. 진짜 현실을 직시해야 하는 건 어느 쪽인지"라며 분노했다.

이를 접한 네티즌은 "한승연 마음고생 심했나봐요", "요즘 악플러들 도를 넘어섰다", "어린 연예인들에게 못 하는 말이 없어", "한승연 힘내세요"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지난 22일 한 네티즌이 수지의 광고판에 음란한 행위를 하는 사진이 온라인을 통해 크게 확산 되면서 걸그룹 멤버들을 향한 지나친 댓글 및 게시물들이 문제시 되고 있다.

prada@osen.co.kr

< 사진 > 한승연 트위터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2%
10대 0%
20대 17%
30대 3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4%
여성 48%
10대 0%
20대 13%
30대 30%
40대 4%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위니아만도 공식대리점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앙인민방송국 연변조선어방송애청자협회 왕청분회 설립

중앙인민방송국 연변조선어방송애청자협회 왕청분회 설립

중앙인민방송국 기자들의 취재를 받고있는 왕청현분회 리강춘회장(오른쪽 사람). 중앙인민방송국 연변조선어방송애청자협회에서는 날따라 늘어나는 우리 민족언어방송을 즐겨듣는 청취자들의 요구를 감안해 기층 각지에 방송청취조직기구를 내오고있다. 왕청현에서는

'슈퍼맨' 송민국, 꾸중한 훈장님께 뒤끝 없는 '순수애교'

'슈퍼맨' 송민국, 꾸중한 훈장님께 뒤끝 없는 '순수애교'

[마이데일리 = 최지예 기자] 배우 송일국의 삼둥이 중 둘째 민국이의 순수함이 눈길을 끈다. 2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송일국과 삼둥이 대한, 민국, 만세는 민속촌의 서당에서 교육을 받았다. 이날 삼둥이는 서예 교육을 받았는

할빈시 공익빙장 증가 추세

할빈시 공익빙장 증가 추세

(흑룡강신문=하얼빈) 할빈에서 겨울이면 눈과 얼음 놀이가 영원한 주제이다. 하지만 한동안 할빈시는 여러가지 요소의 제약을 받아 일반 서민들이 즐길수 있는 빙장이 없어졌다. 최근 몇년 들어 할빈시의 공익 빙장이 늘어나는 추세를 보이고 있으며 빙상운동이 다시

모이자 소개|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service@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ICP14047069号-1

Copyright © Moyiza.com 2000~2015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