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 스타
  • 작게
  • 원본
  • 크게

한승연, 악플러에 분노 “보다보다 황당해서..”

[기타] | 발행시간: 2012.12.25일 10:12
[OSEN=박지언 인턴기자] 걸그룹 카라 한승연이 악플러에 분노했다.

한승연은 지난 24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자기 이름이 없이 네티즌, 대중이라는 이름 뒤에 숨으면 다들 성인군자가 되고 전문가가 되고 막강한 힘을 가진 사람이 되나 봐요? 보다보다 황당해서. 역겨우면 안보면 되고 싫으면 그냥 두세요. 본인에게 그 마음은 꼭 전해야 직성이 풀리나? 고맙네요. 알려줘서"라는 글을 게재하며 악플로 인해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한승연은 "이봐요. 싫어하는 사람 기분 굳이 상하게 하기 위해서 당신이 시간을 허비하는 동안, 나는 훨씬 내 시간을 귀중하게, 열심히, 좋은 사람들이랑 쓰고 있으니까 걱정하지 마시길. 잘 생각해봐요. 진짜 현실을 직시해야 하는 건 어느 쪽인지"라며 분노했다.

이를 접한 네티즌은 "한승연 마음고생 심했나봐요", "요즘 악플러들 도를 넘어섰다", "어린 연예인들에게 못 하는 말이 없어", "한승연 힘내세요"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지난 22일 한 네티즌이 수지의 광고판에 음란한 행위를 하는 사진이 온라인을 통해 크게 확산 되면서 걸그룹 멤버들을 향한 지나친 댓글 및 게시물들이 문제시 되고 있다.

prada@osen.co.kr

< 사진 > 한승연 트위터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2%
10대 0%
20대 17%
30대 3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4%
여성 48%
10대 0%
20대 13%
30대 30%
40대 4%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위니아만도 공식대리점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크푸드 즐기면 식욕 변화, 절제력 상실

정크푸드 즐기면 식욕 변화, 절제력 상실

정크푸드, 건강식에 대한 욕구 억제한다 햄버거와 같은 정크푸드를 먹으면 뇌에 지속적인 변화를 초래해 건강에 좋은 음식에 대한 욕구를 파괴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호주 뉴사우스웨일즈대학 연구팀의 최근 연구에 따르면 생쥐 실험결과 정크푸드를 먹은 쥐들은 뚱뚱해

"숨는 건, 방법이 아니니까…비난도 내가 감당할 몫" (송혜교)

"숨는 건, 방법이 아니니까…비난도 내가 감당할 몫" (송혜교)

[Dispatch=서보현기자] 파르르, 속눈썹이 미세하게 진동했다. 파르르, 목소리가 희미하게 파동쳤다. 두려움과 자책감이, 그렇게 온 몸을 타고 번졌다. 담담했지만 한없이 작았던, 그 날의 송혜교였다. 당시 송혜교는, '3년'이라는 시간 앞에 '고작'이라는 수식어를

'폭행피소' 김현중, 변호사 선임..다음주 경찰조사 예정

'폭행피소' 김현중, 변호사 선임..다음주 경찰조사 예정

여자친구 상습 폭행 및 상해 혐의로 피소된 가수 겸 배우 김현중(28)이 경찰조사를 앞두고 변호사를 선임해 본격적인 대응에 나섰다. 30일 연예계 및 경찰에 따르면 여자친구와 폭행시비로 경찰 소환 조사를 앞두고 있는 김현중은 최근 서울 강남의 유명 로펌회사인 법

모이자 소개|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service@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ICP07041194

Copyright © Moyiza.com 2000~2014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