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스타
  • 작게
  • 원본
  • 크게

유승준 생애 첫 칸영화제 참석, 의미는?

[기타] | 발행시간: 2012.05.18일 11:11
유승준, 생애 처음으로 칸 영화제에 입성했다.

유승준은 성룡의 5월 17일(현지시간) 오후 4시께 성룡의 전용기를 타고 제65회 칸 국제영화제에 참석했다. 전용기에는 유승준과 성룡을 비롯, 권상우 리빙빙 등이 함께했다. 유승준은 영화 '십이생초'(十二生肖, 12 ZODIAC) 프로모션 차 배우 신분으로 칸을 찾았다.

유승준은 이 날 오후 7시 영화 '재와 뼈' 레드카펫을 밟았고 18일부터 '십이생초' 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십이생초'는 성룡이 기획하고 제작한 영화로 칸영화제 경쟁부문에 진출하지는 못했다. 유승준은 이번 영화에서 주연급 인물로 맹활약했다.

칸 계획과 향후 활동도 설명했다. 유승준은 "우선 칸 프로모션 일정에 집중할 계획이다"며 "얼마 전 60부작 드라마 촬영을 끝냈다. 7월에 새 영화에 들어간다"고 말했다. 그는 최근 키아누 리브스가 연출을 맡은 영화 '맨 오브 타이치'에 캐스팅 되기도 했다.

유승준의 칸영화제 입성은 상당한 의미를 지닌다. 현재 한국 입국금지 조치가 취해진 유승준은 한국 외 무대에서 전방위 활약을 펼치고 있다. 특히 유승준은 키아누 리스브의 첫 감독 데뷔작 '맨 오브 타이치(Man of Tai Chi)'에 캐스팅 되며 꿈의 할리우드 무대에 진출하는 성과를 일궜다.

'맨 오브 타이치'는 쿵후의 일종인 태극권에 관한 이야기를 담고 있어 액션에 일가견이 있는 유승준과 상당히 잘 어울리는 작품이라는 평이다. 특별 출연에 가까운 분량을 맡았지만 대작에 합류하는 것만으로도 그의 필모그래피는 한 층 업그레이드 됐다.

때문에 이번 칸 프로모션에서 활발한 활약상을 펼치며 관계자들에게 눈도장을 확실히 찍는다면 배우로서 입지를 좀 더 확고히 다질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이다.

이와 관련 한 관계자는 "유승준은 언제 어디서나, 어떤 작품에서나 자신이 맡은 그 이상을 해낸다. 배우로서 자질이 상당하다"며 "중국 할리우드 등 큰 무대에서도 분명히 통할 것이다"고 전했다.(사진=칸영화제 입성 유승준 / 영화 '경한2' 스틸컷)

[뉴스엔 조연경 기자]

조연경 j_rose1123@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0%
10대 0%
20대 4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60%
10대 0%
20대 20%
30대 4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 미 무역협상타결...무역전 치르지 않는다

중 미 무역협상타결...무역전 치르지 않는다

미국 공식방문중인 습근평 특사, 중공중앙 정치국 위원, 국무원 부총리, 중미전면경제대화 중국측 대표 류학은 당지 시간으로 19일 오전, 언론의 취재를 받을때 이번 중미경제무역협상의 최대 성과는 바로 쌍방이 공감대를 형성하고 무역전을 치르지 않고 상호 관세추징

불법 자금 모집 수단

불법 자금 모집 수단

불법모금은 국가금융관리법률법규를 위반하는 행위로서 관련 부문이 법에 따라 비준하지 않았거나 합법경영의 형식을 빌어 자금을 모집하는 행위가 포함된다. 불법자금모집자는 흔히 일정 기한내에 화페, 실물, 주식 등 방식으로 원리금을 상환하거나 보상을 해줄 것을

‘기회의 땅’이다…가자, 연변으로!

‘기회의 땅’이다…가자, 연변으로!

재청도 조선족들의 연변에 대한 관심도가 류례없이 높아감에 따라 연변의 귀향창업 공정이 큰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주지하다싶이 청도는 현재 생산적인 도시로부터 관광산업 위주의 도시로 탈바꿈하고 있으며 따라서 생산 여건이 날에 날마다 악화돼 로동집약형 산업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