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가상화폐 폭락에… 중국 ‘채굴기 땡처리’ 급증

가상화폐 폭락에… 중국 ‘채굴기 땡처리’ 급증

정부의 규제 강화로 폐업 늘어나 무게로 일괄 판매 등 고철시장 호황 중국은 1년 전만 해도 ‘가상화폐 천국’으로 불렸다. 쓰촨(四川)ㆍ윈난(雲南)성과 네이멍구(內蒙古)ㆍ신장(新疆)위구르자치구 등 중국의 변방지역은 저렴한 전기료와 서늘한 기후로 전 세계 비트코인

가상화폐 광풍 1년… '추락의 끝'은 어디?

가상화폐 광풍 1년… '추락의 끝'은 어디?

지난해 말 개당 3000만원을 바라보던 비트코인이 힘없이 하락 중이다. 3분기까지 700만원에서 큰 변동을 보이지 않던 비트코인 가격은 11월15일 700만원선이 무너지면서 급격하게 하락했다. 이후 3일만에 600만원대로 밀려난 비트코인은 일주일이 채 지나기 전에 500만

7년 연속 1위… 中의 무서운 '특허굴기'

7년 연속 1위… 中의 무서운 '특허굴기'

2위 미국 두 배 따돌리며 압도적 질주 중국이 지난해 특허출원 1위를 기록해 7년 연속 1위를 지켰다. 중국은 2위 미국을 압도적으로 따돌리며 ‘특허 굴기’를 과시했다. 3일(현지시간) 세계지적재산권기구(WIPO)가 펴낸 ‘세계지적재산권지표 2018’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