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한민족 > 단체협회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녀기업가지회 경제실체 꾸릴터

[조글로미디어] | 발행시간: 2018.01.10일 08:45
1월 6일, 북경 왕징에서 있은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녀기업가지회 상무리사 회의에서 기업간의 상호 소통을 원활하게 진행하고 조선족 녀성기업가들의 잠재력을 발굴하며 경제실체를 꾸려 경제효과성을 냄과 아울러 협회 운영자금을 해결할 것을 약속했다.

부분 상무리사들인 왼쪽으로부터 리림(료녕성 료양커리아남원료식유한회사 리사장), 진선자(북경성웅월상업무역유한회사 총경리),전경숙(엽가과학기술그룹회사 리사장), 장영희(상해성영식품유한회사 리사장), 리송미 (신생활그룹중국유한회사 총경리), 조희염(길림성조선족녀기업가협회 비서장), 손향(연길시코리아복장유한회 리사장), 강선(청도화예의류유한회사 리사장) , 박금화(길림성정자식품유한회사 리사장)가 협회 발전을 기약했다.

상무리사 회의에서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녀기업가지회 초대회장 신생활그룹(중국)유한회사 총경리 리송미는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의 추천으로 지난해 9월 3일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녀기업가지회를 설립하게 되였다고 소개하면서 여러 가지 사항을 토론하고 상무리사들이 해야 할 일들을 토론하고저 이 자리를 마련하였다고 밝혔다.

이날 상무리사들은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회장단 녀기업가지회 장정을 토론하고 기구구성, 운영자금, 발전방향 등을 에워싸고 실제적인 토론을 벌였다.

상무리사들은 발전성이 있는 대상을 찾아 운영하면서 상호 윈윈을 가져오는 한편 협회 운영경비를 해결하는 데 입을 모았다. 또한 녀성기업가들이 생산한 제품을 내놔 판촉행사를 진행해 상호 발전을 기약했다.

련환모임에 참석한 부분 상무리사들과 북경의 부분 녀기업가들

상무리사 회의에서 연변의 기업가들은 자기네들이 생산한 상품 사과배엿, 온면, 된장 등을 소개해 녀기업가들의 흥미를 자아냈다.

이날, 심리자문 특강이 있었고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회장단 녀기업가지회 상무리사들은 북경의 부분 기업가들과 함께 새해 맞이 련환모임도 가졌다.



/ 길림신문 홍옥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4%
10대 0%
20대 5%
30대 21%
40대 19%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56%
10대 0%
20대 0%
30대 42%
40대 14%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이어진 기사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녀기업가지회 경제실체 꾸릴터

'청도녀성협회'호, '선장'이 바뀌다

장성혁, 월드옥타 칭다오지회 7대 회장으로 선출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꿈은 참 신비로운 영역이다. 점성학에서는 미래를 예언하는 수단으로 쓰고, 심리학에서는 마음을 반영하는 거울로 여긴다. 간밤에 꾼 꿈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알려고 꿈 해몽을 듣기도 한다. 그런데 최근에는 이런 꿈이 의학적으로도 다뤄지고 있다. 꿈이 호르몬과 뇌활
1/3
위니아만도 공식대리점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맛있는 곶감! 기억력 회복 돕는다.

맛있는 곶감! 기억력 회복 돕는다.

'곶감'이 기억력을 회복시키고 인지기능에 도움을 준다는 사실이 과학적으로 밝혀졌다. 곶감의 다양한 효능은 오래 전부터 알려져 왔으나 뇌과학 분야에서 구체적인 효과를 립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은 경상대학교와 공동연구를 통해

칭다오시조선족교사친목회, 신년회 및 회장 이·취임식 진행

칭다오시조선족교사친목회, 신년회 및 회장 이·취임식 진행

광장무를 추고 있는 시구지회 회원들 (흑룡강신문=칭다오)차설매 통신원=칭다오시조선족교사친목회에서는 1월 9일 칭다오 박풍대주점에서 80여 명 회원이 참가한 가운데 2017년도 사업총화, 신년회 및 회장 이·취임식을 진행하였다. 전반 행사는 김성기 부회장이 사회를

‘해안선’잡지사 신년회 가져

‘해안선’잡지사 신년회 가져

우수창작상 수상자들 (흑룡강신문=칭다오)장학규 특약기자=연해지역에서 둘도 찾아볼 수 없는 순수 우리말 문학잡지인 ‘해안선’잡지사(사장 김재룡)가 1월 10일 칭다오시 청양구 해란강민속궁에서 신년회를 가졌다. 이날 모임에는 재산둥 조선족문인 및 내빈 60여 명이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