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스포츠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정현 '호주오픈 4강 신화'...대한민국 들썩

[온바오] | 발행시간: 2018.01.25일 07:56

정현 '호주오픈 4강 신화'...대한민국 들썩 / YTN

■ 임규태 / Sky Sports 해설위원

[앵커]

호주오픈 테니스 대회에서 정현 선수가 한국인 선수 최초로 메이저대회 4강에 진출했습니다. 가파른 상승세를 타며 우승에 대한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전문가를 모셨습니다. 임규태 스카이스포츠 해설위원 나오셨습니다. 어서 오세요.

[인터뷰]

안녕하세요.

[앵커]

돌풍을 넘어 이제는 신드롬이 됐습니다. 주제어 보시죠.

[앵커]

기적의 역사를 써나가고 있는 정현 선수 얘기를 지금부터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임규태 위원님 오늘 나와주셨는데요. 저희는 정현 선수 팬 입장으로 봤지만 워낙 같은 팀에 소속돼 있으셨기 때문에, 과거에. 상당히 긴장된 마음으로 보셨을 것 같아요, 오늘 경기.

[인터뷰]

손에 땀을 쥐고 봤습니다. 오늘 사실 조코비치 선수랑 할 때보다 오늘 더 떨린 것 같고요. 좀 그런 마음이었습니다.

[앵커]

어떻습니까? 지금 정현 선수 그야말로 돌풍인데 갑자기 실력이 확 는 건가요? 어떻게 보십니까?

[인터뷰]

사실 그런 거는 아니고 주니어 때부터 굉장히 유망주였고요. 세계적으로 관심을 받던 유망주지만 우리나라에서 비인기종목이었기 때문에 조금 그런 게 있었지만 사실 지금은 아시아에서 최고의 선수가 됐죠. [앵커] 테니스계도 상당히 흥분돼 있겠어요.

[인터뷰]

그렇습니다. 테니스인으로서 굉장히 감동스럽고 감격적이고 정말 자랑스럽습니다.

[앵커]

지금 호주오픈 공식 홈페이지 메인에도 정현 선수 사진이 올라가 있습니다. 그래픽으로 보실까요. 메인 페이지가 지금 나오고 있고요. 정현 돌풍입니다. 정현이 인구 5100만의 나라 한국 테니스의 새 지평을 열었다. 오늘은 정현의 날이다, 이렇게 평가를 했고요.

정현 선수의 4강 진출, 이렇게도 평가해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올림픽 금메달이나 2002년 한일 월드컵 4강과 같은 쾌거다, 이런 상승세라면 정말 우승도 할 수 있다, 이런 전문가의 평가도 나왔습니다.

[인터뷰]

그렇습니다. 지금 같은 상승세는 저도 이걸 누가 막을 수는 없을 것 같습니다. 사실 정현 선수가 나이도 어리고 패기도 굉장히 있고 정신적으로, 멘탈적으로 굉장히 강한 선수이기 때문에 한 경기, 한 경기가 지금 굉장히 어떻게 보면 잘 풀리고 있거든요. 앞으로 또 남은 경기에서 좋은 결과가 나오리라고 생각합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7%
10대 0%
20대 17%
30대 17%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33%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음식 구걸하려고 다리 다친 척 연기하는 개

음식 구걸하려고 다리 다친 척 연기하는 개

배고픈 유기견이 음식을 구걸하려고 다친 척 연기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12일 베트남 빈즈엉성의 한 거리에서 촬영된 영상에는 크게 다친 듯 뒷다리를 질질 끌며 걷는 유기견의 모습이 담겼다. 유기견은 같은 지점을 왔다갔다 돌아다니며 애처로운 표정을 짓는다. 유기

9월 소비자물가 2.5% 상승

9월 소비자물가 2.5% 상승

지난 9월 소비자물가지수가 동기대비 2.5%, 전달에 비해서는 0.7%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고 16일 국가통계국이 밝혔다. 지역별로는 도시가 2.4% 상승, 농촌이 2.5% 상승했다. 품목별로는 식품이 3.6% 오르고 비식품 가격이 2.2% 올랐으며 소비품 가격은 2.7% 올랐다. 1~

후룬 ‘中 여성 기업가 부호 순위’ 1위는?

후룬 ‘中 여성 기업가 부호 순위’ 1위는?

중국판 포브스 후룬(胡润) 연구원이 발표한 ‘2018 후룬 여성 기업가 순위’에서 부동산 기업 비구이위안(碧桂园, 컨트리가든)의 양후이옌(杨惠妍, 37세) 회장이 지난해에 이어 1위에 올랐다. 중재망(中财网)은 16일 후룬연구원이 발표한 중국 여성 부호 순위에서 양후이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