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버전 | | 즐겨찾기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광저우 공항 청소부, 객실 내에서 거액의 ‘달러뭉치’ 발견

[기타] | 발행시간: 2017.01.11일 10:40

[인민망 한국어판 1월 11일] 도시의 아름다움은 모두 사람의 손길로 만들어진 것이다. 1월 5일은 중국 광저우(廣州) 바이윈(白雲)공항 지상근무 서비스 회사의 객실 청소부 직원 쩡샤오전(曾曉珍)에게 매우 특별한 날이었다. 객실 청소를 할 때 생각지도 못할 정도로 귀한 ‘선물’을 받았기 때문이다.

객실 내 가장 마지막 줄 시트를 청소하던 그녀는 비닐 포장된 양말을 발견했다. 이 양말 안에는 마치 크리스마스 선물을 담아 둔 것처럼 불룩했다. 하얀 양말 속에 있던 것은 다름 아닌 달러뭉치였다. 돈뭉치를 발견한 그녀는 곧바로 당직실에 가 보고를 하고 현장을 보존하며 관련 부처의 처리를 기다렸다. 조사 결과 이 ‘산타 양말’에 담긴 달러의 액수는 5천 8백 달러, 약 4만 위안이었다. 항공 조합 요원의 최종 공동 검증을 마친 뒤, 쩡샤오전은 달러뭉치를 전부 공항경찰서에 맡겼다. 현재 바이윈공항 청사 파출소는 해당 현금을 분실물로 처리하고 주인을 찾는 중이다. (번역: 유영주)

원문 출처: 광저우(廣州) 바이윈(白雲)공항 클라이언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9%
10대 0%
20대 11%
30대 67%
40대 11%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1%
10대 0%
20대 0%
30대 11%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공식입장] 박명수, "선곡 잘못 맞다…실수" 불법음원 논란 해명

[공식입장] 박명수, "선곡 잘못 맞다…실수" 불법음원 논란 해명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개그맨 겸 DJ 박명수가 불법 음원 사용 논란과 관련 사과했다. 박명수는 17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선곡이 잘못된 건 맞다"고 인정하며 "순간적으로 선곡을 하다 보니 실수가 있었다. 앞으론 좀 더 선곡에 신경쓰겠다"고 말

[단독] 개리, '런닝맨' 깜짝 귀환…멤버들도 몰랐다

[단독] 개리, '런닝맨' 깜짝 귀환…멤버들도 몰랐다

[스포츠조선 박현택 기자] 개리가 고향집으로 돌아왔다.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개리는 17일 진행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의 촬영에 임했다. '완전 복귀'는 아니지만 든든하게 한 주를 책임질 예정. '런닝맨'은 현재 게스트 없이 멤버들이 돌아가며 주인공이

"인기 연예인 ‘노는 물’ 달라진다"

"인기 연예인 ‘노는 물’ 달라진다"

주무대 ‘TV예능’서 ‘웹예능’으로…모바일 콘텐츠 파워업 (지디넷코리아=백봉삼 기자)일상생활의 대부분이 모바일에서 이뤄지는 '모바일 시대'에 이르면서 TV방송 중심이었던 엔터테인먼트 산업에서도 지각변동이 일어나고 있다. 모바일로 영상을 소비하는 방식이 대세

모이자 소개|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7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