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버전 | | 즐겨찾기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한국 동해안 선박 사고! 중국인 선원 1명 실종 상태

[기타] | 발행시간: 2017.01.11일 15:06

[인민망 한국어판 1월 11일] 1월 10일 한국 동해안에서 선박 2대가 충돌해 실종자가 발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실종자 중 1명은 중국인 선원인 것으로 밝혀졌다.


주부산 중국 총영사관은 베이징 시간 10일 오후 1시 5분에 한국 해경 측으로부터 한국 동해안에서 파나마 선박과 한국 어선이 출동하는 사고가 발생했고 실종자 중 1명이 중국인이라는 통보를 받았다. 현재 중국 총영사관은 한국의 관련 부서에 실종자 수색에 전력을 다하고 총영사관에 실시간으로 보고하라고 독촉하는 등 해당 사건에 대해 면밀하게 주시하고 있는 상태이다.


한국 매체 보도 자료, 해당 사고는 한국 경상북도 포항시 구룡포에서 동쪽으로 35km 떨어진 해역에서 발생했다. 충돌한 두 선박은 각각 2.3만 톤급 외국 상선과 74톤급 한국 어선이었다. 어선에는 한국인 5명, 베트남인 1명, 중국인 1명이 탑승하고 있었으며 현재까지 3명이 구출됐고 4명이 실종 상태이다.


현지 해경은 사건 발생 후 해경 수색팀과 경비정, 헬리콥터를 사고 현장에 파견했다. 현재 한국 해경은 사고 발생 지역에서 수색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구출된 사람은 육지로 올려 보내고 있다. (번역: 은진호)


원문 출처: 신화망(新華網)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2%
10대 0%
20대 18%
30대 45%
40대 9%
50대 9%
60대 0%
70대 0%
여성 18%
10대 0%
20대 18%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아키타현 유리혼조 시 [출처=NHK]© News1 아키타현 혼조 마리나서 발견 (서울=뉴스1) 윤지원 기자 = 일본 혼슈 아키타(秋田)현에서 "북한에서 왔다"고 주장하는 남성들과 이들의 목조 선박이 표류하고 있는 모습이 지난 23일 포착됐다. NHK에 따르면 이날 오후 11시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웰링턴서 크리스마스 행진 진행

웰링턴서 크리스마스 행진 진행

11월25일, 곧 다가올 크리스마스를 맞이해 뉴질랜드 수도 웰링턴 시중심에서 크리스마스 행진 행사를 벌였습니다. 모양이 각양각색인 꽃차와 정채로운 쇼가 많은 관객들의 눈길을 끌었습니다. 번역/편집:이준 korean@cri.com.cn

일본 동해쪽 니가타 해안에 북한서 표류 추정 시신·목조선 파편

일본 동해쪽 니가타 해안에 북한서 표류 추정 시신·목조선 파편

일본 동해쪽 니가타현 사도시 해안에서 25일 아침 북한인 추정 시신 1구와 목조선 파편이 발견됐다. 사진은 NHK 화면 캡처 【서울=뉴시스】이재준 기자 = 일본 동해에 면한 니가타(新瀉)현 사도(佐渡)시 해안에서 25일 북한으로부터 표류한 것으로 추정되는 시신과 목

중국, 원격 탐지 30호 02조 위성 성공적으로 발사

중국, 원격 탐지 30호 02조 위성 성공적으로 발사

11월25일 2시10분, 중국 서창 위성발사센터에서 장정2호 병형 탑재로켓을 이용한 원격 탐지 30호 02조 위성이 성공적으로 발사되어 예정 궤도에 진입했습니다. 번역/편집:이준 korean@cri.cn

모이자 소개|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7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