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버전 | | 즐겨찾기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영하 20도 혹한 속 기적..우물 52시간 갇힌 세르비아인 생환

[기타] | 발행시간: 2017.01.11일 08:23
유럽이 혹한에 시달리는 가운데 세르비아에서 영하 20도에 이르는 날씨에 우물 속에 52시간 갇혔던 남성이 기적적으로 생존했다.

9일(현지시간) 영국 BBC 방송에 따르면 세르비아 북부 도시 포자레바츠 외곽의 스몰리나츠 마을에 사는 남성 에즈디미르 밀리치는 정교회 성탄절을 하루 앞둔 6일 오전 장을 보러 집을 나섰다.

밀리치는 이후 52시간 뒤인 8일 오후에 마을 인근 나무가 우거진 곳에 있는 5m 깊이의 우물에 빠진 상태로 이웃에게 발견됐다.

세르비아는 최하 영하 20도까지 떨어질 만큼 추워 일부는 긴급 재해 지역으로 지정된 상태다. 폴란드, 이탈리아 등 인근 국가에서도 동사자 등 추위에 따른 사망자가 속출하고 있다.

우물에서 밀리치를 발견한 이웃 고란 마르코비치는 현지 언론 RTS에 "우물 옆에 봉지가 있는 것을 보고 이상하다는 생각에 다가갔더니 와인, 맥주, 옥수숫가루 등이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그제야 마을에서 에즈디미르라는 이름을 가진 사람이 사라졌다는 말을 들은 게 기억났고, 웬 소리가 들려 들여다봤더니 누군가가 팔다리를 가슴에 바짝 붙인 채로 앉아 있었다"고 설명했다.

마르코비치는 밀리치가 시력이 좋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그 때문에 우물에 빠진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밀리치는 결국 출동한 소방대원들에 의해 구조됐으며 병원에서 저체온증과 높은 곳에서 떨어지면서 생긴 찰과상으로 치료를 받고 있다.

출처: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공식입장] 박명수, "선곡 잘못 맞다…실수" 불법음원 논란 해명

[공식입장] 박명수, "선곡 잘못 맞다…실수" 불법음원 논란 해명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개그맨 겸 DJ 박명수가 불법 음원 사용 논란과 관련 사과했다. 박명수는 17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선곡이 잘못된 건 맞다"고 인정하며 "순간적으로 선곡을 하다 보니 실수가 있었다. 앞으론 좀 더 선곡에 신경쓰겠다"고 말

[단독] 개리, '런닝맨' 깜짝 귀환…멤버들도 몰랐다

[단독] 개리, '런닝맨' 깜짝 귀환…멤버들도 몰랐다

[스포츠조선 박현택 기자] 개리가 고향집으로 돌아왔다.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개리는 17일 진행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의 촬영에 임했다. '완전 복귀'는 아니지만 든든하게 한 주를 책임질 예정. '런닝맨'은 현재 게스트 없이 멤버들이 돌아가며 주인공이

"인기 연예인 ‘노는 물’ 달라진다"

"인기 연예인 ‘노는 물’ 달라진다"

주무대 ‘TV예능’서 ‘웹예능’으로…모바일 콘텐츠 파워업 (지디넷코리아=백봉삼 기자)일상생활의 대부분이 모바일에서 이뤄지는 '모바일 시대'에 이르면서 TV방송 중심이었던 엔터테인먼트 산업에서도 지각변동이 일어나고 있다. 모바일로 영상을 소비하는 방식이 대세

모이자 소개|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7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