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한국인들 사회에 불만 가득…"옛날이 나았다"

[온바오] | 발행시간: 2017.03.16일 11:31
[앵커]

경제 발전과 소득수준 향상에도 불구하고 한국인의 사회에 대한 불만은 오히려 커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인 대다수는 지금의 사회가 10년 전보다도 못하고 10년 후에도 나아질 게 없다고 생각한다는 조사결과가 나왔습니다.

김보윤 기자입니다.

[기자]

한국인들은 우리 사회 전반에 대해 불만이 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양희성 /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사회 분위기 안 좋은 거 같아요. 예전에는 서로 이해하고 용서하는 게 있다면 지금은 누군가를 공격해야되는 예민한…"

시민들은 10년 전보다 우리 사회 분위기가 나빠졌다고 생각했습니다. 이전보다 서로를 믿지 못하고 의심하는 사회가 됐다는 겁니다.

성인 3천여명을 대상으로 지금의 사회 분위기를 평가한 결과 신뢰 수준은 10점 만점에 4점도 되지 않았습니다.

가장 낮은 점수를 받은 건 희망 수준으로, 국민들은 우리 사회가 10년 전보다도 희망이 없고 불안하다고 평가했습니다.

그나마 높게 평가한 건 역동성인데 이마저도 과거보다는 침체된 분위기라고 봤습니다.

또 서로의 주장만 내세우며 남을 배려하지 않아 갈등이 많은 사회라고도 지적했습니다.

특히 절반 이상의 응답자는 정규직과 비정규직 사이의 갈등이나 세대 갈등은 심각한 수준이라고 답했습니다.

우리 사회에 대한 불만은 현재에 그치지 않았습니다.

10년 전보다도 나빠진 분위기는 앞으로 10년이 더 지난다고 해도 크게 달라질 게 없다는 인식이 지배적이었습니다.

연구를 진행한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은 국민들의 불만이 고스란히 미래로 이어지고 있는 만큼 사회 통합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연합뉴스TV 김보윤입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1%
10대 0%
20대 11%
30대 36%
40대 14%
50대 4%
60대 7%
70대 0%
여성 29%
10대 0%
20대 0%
30대 11%
40대 14%
50대 4%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1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탈 헬조선...
답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똑같은 키" 전현무♥한혜진 '사랑으로 극복한 5cm'

"똑같은 키" 전현무♥한혜진 '사랑으로 극복한 5cm'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전현무 한혜진 커플이 맞추다 맞추다 키까지 맞추는 케미를 선보였다. 20일 MBC '나 혼자 산다'는 공식 SNS을 통해 멤버들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제작진은 "나래코기의 고개는 언제나 갸웃둥. '나 혼자 산다' 오늘 밤 11시 10

95년 이후 출생자, 전자상거래 주력층으로 부상…사회적 가치 중시

95년 이후 출생자, 전자상거래 주력층으로 부상…사회적 가치 중시

웨이핀후이(唯品會·VIPS)는 아이리서치(iReserch)와 련합해 웨이핀후이 소비 데이터에 기반한 <한 세대를 심다·95년대생 류행 소비 보고서>(이하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는 소비 선호도와 지역 구매력, 소비 관념, 전파 선호도 등 여러 개의 척도에서 95년 이후

미국 타임지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 한국 문재인 대통령 포함

미국 타임지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 한국 문재인 대통령 포함

력사적 남북·북미 정상회담을 성사시키는데 주도적 역할을 한 문재인 대통령이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TIME)이 선정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The World Most Influential People)'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타임이 19일(현지시간) 발표한 명단을 보면 문 대통령을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