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기업 42% '퇴사시키고 싶은 직원 있다'…블랙리스트 1위는?

[조글로미디어] | 발행시간: 2015.08.25일 21:48
“차라리 없는 게 도움이 되는 직원도 있어요.”

직장인 김모 씨(33)는 팀에 새로 들어온 후배 박모 씨(30) 때문에 골머리를 앓고 있다. 서툰 업무처리보다도 평소 태도가 더 문제였다.

박 씨는 매사에 불평불만을 늘어놓는데다 상사 눈치 보면서 요령피우기만 급급했다. 열심히 하는 다른 팀원에게도 악영향을 미쳐 팀 분위기를 흐렸다. 이런 직원이라면 차라리 없는 편이 낫다는 생각마저 들었다.

기업 10곳 중 4곳이 퇴사시키고 싶은 ‘블랙리스트 직원’이 있다고 밝혔다. ‘팀 분위기를 저해하는 직원’이 가장 먼저 블랙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온라인 취업포털 사람인이 기업 258개사를 대상으로 ‘퇴사시키고 싶은 직원 블랙리스트 여부’를 물은 결과, 41.5%가 ‘있다’고 응답했다.

25일 발표한 결과에 따르면 전체 직원 중 블랙리스트 직원은 평균 12%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퇴사시키고 싶은 직원 유형(이하 복수응답)으로는 ‘팀 분위기를 저해하는 직원(65.4%)’이 1위를 차지했다.

그 다음으로는 △회사에 대해 불만이 많은 직원(46.7%) △잦은 지각, 결근 등 근태불량 직원(41.1%) △시키는 일만 적당히 하는 직원(39.3%) △소문, 뒷담화를 즐기는 직원(25.2%) △성과를 내기보다 사내정치를 하는 직원(25.2%) △업무를 독단적으로 처리하는 직원(22.4%) 등의 순이었다.

이러한 직원 때문에 회사가 입는 가장 큰 피해는 ‘근무 분위기 흐림(72.9%)’이라는 대답이 첫 손에 꼽혔다.

이어 △해당 팀 성과 저하(48.6%) △갈등으로 퇴사하는 등 해당 팀 인재이탈(33.6%) △대외적으로 회사 이미지 실추(29%) △거래처 등 외부 갈등 발생(17.8%) △기업 정보 유출 등 직접적 손실(12.1%) 등의 순이었다.

블랙리스트 직원에게 취하는 조치로는 ‘본인에게 직접 주의 경고(75.3%)’한다는 대답이 가장 많았으며 직속 상사에게 주의 경고(32.3%), 술자리 등에서 넌지시 말함(14%) 등이 거론됐다.


주의를 줘도 개선되지 않는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

기업이 블랙리스트 직원에게 주는 가장 큰 불이익은 ‘인사고과 낮은 점수(39.3%)’. 이 외에도 △업무 권한 박탈(26.2%) △승진 누락(26.2%) △부서 이동(15.9%) △연봉 삭감(13.1%) 등의 방식으로 불이익을 준다고 답했다.

동아닷컴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9%
10대 0%
20대 0%
30대 54%
40대 15%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31%
10대 0%
20대 8%
30대 15%
40대 8%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위니아만도 공식대리점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개성도 살리고 트렌디함은 더해주고… 올해의 컬러 아이템

개성도 살리고 트렌디함은 더해주고… 올해의 컬러 아이템

미국 색채 전문 기업 '팬톤'에서 발표한 2018 올해의 컬러는 '자기표현의 기회를 넓혀주는 보다 다양한 컬러 스토리'라고 표현했다. 나만의 개성을 살려주고 트렌디함을 어필할 수 있는 올해의 컬러 아이템을 만나보자. 도발적이고 독창적인 컬러 '울트라 바이올렛

'사랑의 언어' 5가지

'사랑의 언어' 5가지

사람들은 저마다 각각의 개성을 가지고 있다. 좋아하는 것과 싫어하는 것이 다르고, 감정과 표현도 다르다. 상대방을 유혹하고 싶으면 그 사람이 어떤 것을 좋아하는지, 어떤 것에 약한지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세계적인 상담사인 게리 채프먼은 사랑의 언어에는 5가

졸린 뇌를 깨우는 먹을거리 5

졸린 뇌를 깨우는 먹을거리 5

현대인들은 직장이나 가정에서 머리를 써야 할 일이 더욱 많아지고 있다. 정신적으로 피곤한 삶을 살아가고 있는 것이다. 이렇게 힘들고 지친 두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 '소페미닌닷컴'이 뇌 건강에 좋은 식품 5가지를 소개했다. 1. 달걀 달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net 地址:北京市朝阳区望京
Copyright © Moyiza.com 2000~2018 All Rights Reserved.

ICP14047069号-1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